강의 공지다. 일산 화정도서관에서는 이달의 '아주 특별한 주제 강의'로 고전을 주제로 한 4회 특강을 갖는다. 나도 한 꼭지를 맡아서 8월 16일(목) 저녁(7시 30분-9시)에 메리 셸리의 <프랑켄슈타인>에 대한 강의를 진행한다. 고전에 대한 실제 독서를 통해서 우리가 무엇을 얻을 수 있는지 생각해보려고 한다. 관심 있는 분들은 참고하시길.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강연 공지다. 8월 18일-19일 양일에 걸쳐서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인디고서원이 주관하는 '2018 인디고 유스 북페어'가 개최된다. 올해 주제는 '인간이라는 가능성'이며, 나는 8월 18일(토) 오후(4시-5시 30분)에 '문학은 자유다'를 주제로 인문학 특강을 갖는다. 전체 일정에 관심 있는 분들은 아래 일정표를 참고하시길...


18. 08. 05.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강의 공지다. 천안예술의전당 인문아카데미 가을강좌는 '문학 속의 철학'을 주제로 진행한다(http://www.cnac.or.kr/exhibit/info_view.html?p_team=exh&pfmIng=1&p_idx=757). 9월 4일부터 12일 4일까지 10회에 걸쳐서(오전 10시-12시) 소포클레스의 <안티고네>부터 로렌스의 <채털리 부인의 연인>까지 읽어나가는 일정이다(공유일 외에 10월 16일과 23일은 휴강이다). 지역에서 관심 있는 분들은 참고하시길. 구체적인 일정은 아래와 같다. 


문학 속의 철학


1강 9월 04일_ 소포클레스, <안티고네>



2강 9월 11일_ 볼테르, <캉디드>



3강 9월 18일_ 도스토예프스키, <지하로부터의 수기>



4강 10월 02일_ 톨스토이, <이반 일리치의 죽음>



5강 10월 30일_ 조이스, <젊은 예술가의 초상>



6강 11월 06일_ 서머싯 몸, <달과 6펜스>



7강 11월 13일_ 헤세, <싯다르타>



8강 11월 20일_ 카잔차키스, <그리스인 조르바>



9강 11월 27일_ 로렌스, <사랑에 빠진 여인들>



10강 12월 04일_ 로렌스, <채털리 부인의 연인>



18. 08. 05.


P.S. 강의할 작품들은 주로 <로쟈와 함께 읽는 문학 속의 철학>(책세상)에서 다룬 작품들이지만, <달과 6펜스>와 <그리스인 조르바>는 <너의 운명으로 달아나라>(마음산책)에서, 그리고 <채털리 부인의 연인>은 <아주 사적인 독서>(웅진지식하우스)에서 골랐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강의 공지다. 아직 폭염 속에 있지만 이미 가을강의 일정이 공지된 상태다.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진행하는 '로쟈의 세계문학 다시 읽기'는 이번에 가을에 프랑스문학으로 진행한다. 9월 13일부터 11월 29일까지(오후 3시 반-5시) 발자크와 플로베르, 졸라 세 거장의 대표작을 읽어나가는 일정이다(10월 18일과 25일은 독일문학기행 일정 때문에 휴강한다). 9월 6일에는 스탕달의 <적과 흑>에 대한 특강을 맛보기 강의로 진행한다. 구체적인 일정은 아래와 같다. 


로쟈의 세계문학 다시 읽기 


특강 9월 06일_ 스탕달의 <적과 흑> 다시 읽기



1강 9월 13일_ 발자크, <고리오 영감>



2강 9월 20일_ 발자크, <골짜기의 백합>



3강 9월 27일_ 발자크, <사촌 퐁스>



4강 10월 04일_ 플로베르, <마담 보바리>



5강 10월 11일_ 플로베르, <세 가지 이야기>



6강 11월 01일_ 졸라, <테레즈 라캥>



7강 11월 08일_ 졸라, <목로주점>



8강 11월 15일_ 졸라, <여인들의 행복백화점>



9강 11월 22일_ 졸라, <인간 짐승>



10강 11월 29일_ 졸라, <돈>



18. 08. 05.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독일을 둑일로 적으니
둑일문학기행도 괜찮겠다
둑일은 어느 행성의 나라인가
둑일에도 물론 문학이 있을 테니
독일문학을 닮은 둑일문학
둑일문학의 괴테와 토마스 만은
둑일문학의 하이네와 둑일문학의 릴케는
둑일문학의 카프카는 잘 있는지
카프카는 카브카지
둑일문학의 카브카는 외판원
그레고르 감자가 나오는 변신을 쓰고
감자는 포테이토로 변신하던가
바이올린 소리에도 감동하는 포테이토
포테이토는 가족을 위해 죽음을 선택하지
마지막 숨이 새어나오는 포테이토
방바닥에서 말라가는 포테이토
카브카문학기행도 다시 가볼만 해
둑일문학에는 괴터와 실레도 있지
둑일의 바이마르도 찾아가보자
괴터의 젊은 베르터의 고생도 읽고서
아, 가련한 베르터!
유부녀 롯데와 사랑에 빠져
여덟 명의 아이들을 떠안고
생고생하는 베르터
생활고를 이기지 못해
결국은 권총으로 자살하는 베르터
괴터와 실레를 찾아가는 둑일문학기행
파우스터와 빌헬름 털도 읽어야지
하이너의 둑일, 어느 겨울동화도
그러고 보면 마르크스는
원래의 마륵스로 되돌려놓자
평행우주 저편의 둑일에서는
허세가 더미안을 쓰고
릴커가 두이너의 비가를 쓰지
브레이트는 한쪽에서
살아남은 자의 아픔을 적고
맥스 저발트는 폐허를 노래하지
토성의 갈고리 같다고
둑일문학을 찾아서
떠나보자 인터스텔라의 세계로
어차피 둑일로 적은 김에
항성간 여행을 떠나보자
우주의 구멍속으로 빠져보자
˝음료 나왔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