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89년생인 히틀러는 1차세계대전 참전 세대다. 독일의 패전으로 전쟁이 끝났을 때 그의 나이는 스물아홉. 패전의 쓰라림과 함께 그의 인생의 2막이 시작된다. 히틀러 평전들에서 이 시기에 관해 읽다가 최근에 번역돼 나온 크리스토퍼 클라크의 <몽유병자들>(책과함께)을 펼쳤다. ‘1914년 유럽은 어떻게 전쟁에 이르게 되었는가‘가 부제로 1차세계대전의 기원에 관한 ‘결정판‘으로 평가빋는 책이다.

나로선 몇년 전 독일 프랑크푸르트공항 서점에서 원서를 구입한 인연이 있다. 당시 베스트셀러로 진열돼 있던 책 가운데 하나였다. 대개 그런 책들이 곧 번역돼 나오곤 했는데 <몽유병자들>은 분량 때문인지 조금 지체된 감이 있다(지난해가 종전 100주년이었으니 더 맞춤했을 것이다). 그렇더라도 이제 비로소 편하게 읽을 수 있게 되어 반갑다.

이 책에 쏟아진 많은 찬사 가운데는 ˝탁월하다˝(결정판 평전 <히틀러>의 저자 이언 커쇼)는 평과 함께 니얼 퍼거슨(하버드대)의 평도 있다.

˝바바라 터크먼의 <8월의 포성> 이후 1차 세계대전의 기원에 관한 가장 술술 읽히는 서술이다. 차이점이라면 <몽유병자들>은 최상급 학자가 애정을 기울여 연구한 저서라는 것이다. 국제관계 역사상 최악으로 꼽을 만한 집단적 실수에 대해 이보다 나은 서사는 앞으로 나오기 어려울 것이다.˝

터크먼의 퓰리처상 수상작 <8월의 포성>(평민사)은 현재 절판되었지만 번역되었던 책이다(다행히 구입해놓았다). <몽유병자들>과 나란히 읽어보면 좋겠다. 국내서로는 박상섭 교수의 <1차세계대전의 기원>(아카넷)이 1차대전 발발 100주년에 출간됐었다. 대략 세 권 정도면 1차대전의 원인과 기원에 대해서 가늠해볼 수 있겠다. 전문가 아닌 독자로서는 말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19세기 영국이 사상가 존 러스킨의 독서론이다. <참깨와 백합>은 대중강연집으로 마르셀 프루스트가 프랑스어로 옮기고 붙인 글이 ‘독서에 대하여‘다. 러스킨에 대한 오마주라고 할 수 있다. 독서인이라면 두 사람의 독서론에 공감하지 않을 수 없을 것이다.

인간의 최고 지혜를 캐내는 방식도 이와 같습니다. 좋은 책을 만나면 스스로에게 이런 질문을 해야 합니다. ‘오스트레일리아의 광부처럼 노동할 의향은 있는가? 곡괭이와 삽은 잘 정돈되어 있고 내 몸의 상태는 좋은가? 소매를 팔꿈치까지 걷어 올렸는가? 호흡은 정상인가? 기분은 괜찮은가?‘ 지루할 수도 있는 위험을 무릅쓰고 조금만 더 이 비유로 말해 보겠습니다. 매우 유용하거든요. 여러분이 찾는 금속은 저자의 정신 또는 사상입니다. 저자의 언어는 광석이므로, 그것을 부수고 용해해야 정신에 도달합니다. 곡괭이는 여러분의 노력이며 재기와 학식입니다. 용광로는 사고하는 여러분의 영혼이지요. 여러분에게 이런 연장과 불꽃이 없다면 어느 저자이건 그의 사상에 도달하기를 바라지 마십시오. 가장 날카롭고 가장 정교한 끌질을 하고 가장 끈기 있는 용해 작업을 거치고서야 겨우 금속 한 조각을 얻는 경우가 허다할 겁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강의 공지다. 대전예술의전당 아카데미에서는 이번 봄학기에 '로쟈와 함께 읽는 문학 속의 철학' 강의를 진행한다. 4월 9일부터 25일까지 매월 2/4주에 진행하는 6회 강의이며 시간은 화요일 저녁 7시다. 구체적인 일정은 아래와 같다(문의는 042-270-8153, 신청은 2월 11일부터 가능하다).  


로쟈와 함께 읽는 문학 속의 철학


1강 4월 09일_ 소포클레스의 <안티고네> - 윤리의 기준은 무엇인가



2강 4월 23일_ 볼테르의 <캉디드> - 악이란 무엇인가



3강 5월 14일_ 조이스의, <젊은 예술가의 초상> - 예술이란 무엇인가



4강 5월 28일_ 헤세의 <싯다르타> - 깨달음이란 무엇인가



5강 6월 11일_ 로렌스의 <사랑에 빠진 여인들> - 성이란 무엇인가



6강 6월 25일_ 카잔차키스의 <그리스인 조르바> - 자유란 무엇인가



19. 02. 03.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연이은 강의 공지다. 천안예술의전당 인문아카데미에서는 이번 봄학기에 '고전 희곡 다시 읽기' 강좌를 진행한다. 3월 19일부터 6월 4일까지 12강이며 강의시간은 매주 화요일 오전(10시-12시)이다. 구체적인 일정은 아래와 같다(http://www.cnac.or.kr/culture/info_view.html?pfmIng=1&lec_idx=11).


고전 희곡 다시 읽기


1강 3월 19일_ 셰익스피어, <베니스의 상인>



2강 3월 26일_ 셰익스피어, <햄릿>



3강 4월 02일_ 셰익스피어, <템페스트>



4강 4월 09일_ 실러, <돈 카를로스>



5강 4월 16일_ 실러, <빌헬름 텔>



6강 4월 23일_ 뷔히너, <보이체크>



7강 4월 30일_ 입센, <인형의 집>



8강 5월 07일_ 체호프, <체호프 희곡선>(1)



9강 5월 14일_ 체호프, <체호프 희곡선>(2)



10강 5월 21일_ 브레히트, <서푼짜리 오페라>



11강 5월 28일_ 아서 밀러, <세일즈맨의 죽음>



12강 6월 4일_ 이오네스코, <대머리 여가수> 



19. 02. 03.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강의 공지다. 한우리 광명지부에서도 이번 상반기에 영국문학 강좌를 진행한다. 3월 14일부터 7월 4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전(10시10분-12시 10분)에 진행하며 커리큘럼은 이번 상반기 책사랑강좌와 동일하다. 다만 두 시즌으로 나누어 진행한다. 구체적인 일정은 아래와 같다(수강문의는 02-897-1235/010-8926-5607)


로쟈와 함께 읽는 영국문학


시즌1


1강 3월 14일_ 제인 오스틴, <노생거 사원>



2강 3월 21일_ 제인 오스틴, <설득>



3강 3월 28일_ 찰스 디킨스, <올리버 트위스트>(1)



4강 4월 04일_ 찰스 디킨스, <올리버 트위스트>(2)



5강 4월 11일_ 윌리엄 새커리, <허영의 시장>(1)



6강 4월 18일_ 윌리엄 새커리, <허영의 시장>(2)



7강 4월 25일_ 윌리엄 워즈워스, <서곡>(1)



8강 5월 02일_ 윌리엄 워즈워스, <서곡>(2)




시즌2


1강 5월 09일_ 토머스 하디, <캐스터브리지의 시장>



2강 5월 16일_ 토머스 하디, <더버빌가의 테스>



3강 5월 23일_ 제임스 조이스, <더블린 사람들>(1)



4강 5월 30일_ 제임스 조이스, <더블린 사람들>(2)



5강 6월 13일_ 제임스 조이스, <율리시스>(1)



6강 6월 20일_ 제임스 조이스, <율리시스>(2)



7강 6월 27일_ 제임스 조이스, <율리시스>(3)



8강 7월 04일_ 제임스 조이스, <율리시스>(4)



19. 02. 03.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