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시마야 변조 괴담 다섯번째 이야기. 오치카가 성장하는 모습이 좋았는데 결혼으로 마무리되는구나. 백가지 이야기를 하겠다는데 조금 더 어두운 이야기도 나왔으면 싶다. 첫 권이었던 흑백처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9. 1. 30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9.1.26

북유럽의 오로라, 독일의 크리스마스 마켓, 프랑스 몽생미셸, 브라질 리우 카니발, 타이완 핑시 풍등축제

40대 여성이 혼자 패키지 여행에 참가한 경험을 책으로 엮었다. 혼자 하는 여행. 생이 끝나기 전에 한번쯤 해보고 싶다.

오로라와 크리스마스 마켓이 가장 좋았다. 언젠가 크리스마스 마켓에서 혼자 맥주를 마시며 즐거워 할 내 모습을 상상해 본다. 상상이지만 흐뭇하네. 이런 점이 여행책을 읽는 기쁨이 아닐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귀족탐정 다아시경 1탄. 두번째 읽었는데 여전히 재미있다. 대체역사의 배경과 발전된 과학기술 대신 마술로 이루이지는 세상도 흥미롭고 다아시경과 마법사 숀의 케미도 좋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너무 유명해서 내용을 대충은 알고 있으나 읽었는지 안 읽었는지 잘 모르는 작품 가운데 하나. 매우 스피디한 사건 전개가 마음에 들지만 여러모로 밀레디가 불쌍하고 다르타냥보다 아토스가 주인공인 것 같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