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별 일기> 출간 기념 북토크


※ 신청 방법 : 댓글로 강연과 신청인원, 신청이유를 달아주세요.

   예시) [2명] 도서에 대한 강연을 듣고 싶습니다.




댓글(77)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정하나 2019-11-11 11:0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2명신청합니다. 노년의 삶을 더 이해하고 준비하고싶어요

2019-11-11 12:37   URL
비밀 댓글입니다.

유랑인 2019-11-12 04:1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명] 세 분 조합 보고 신청을 안 할 수가 없네요. 꼭 참석하고 싶습니다.

2019-11-12 16:48   URL
비밀 댓글입니다.

쟁이 2019-11-13 19:0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명] 최현숙 선생님 덕분에 구술생애사에 관심이 생겨 관련 책들을 읽어가고 있는 독자입니다. 꼭 참석하고 싶습니다!!

비로그인 2019-11-16 00:0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명)작가님의 이야기를 직접듣고 싶습니다

비로그인 2019-11-21 22:58   좋아요 0 | URL
참석하지 못할것 같습니다...

2019-11-17 10:51   URL
비밀 댓글입니다.

dman99 2019-11-18 10:0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2명신청합니다. 최현숙 선생님 이야기 더 듣고 싶어요

literary 2019-11-18 10: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최현숙 작가님 책을 이제야 알게돼 아쉬운 독자입니다 천정환샘 칼럼 펜이며 권김현영샘 책도 늘 구매해 최근 읽었습니다. 2명 신청합니다.

2019-11-18 10:27   URL
비밀 댓글입니다.

pado62 2019-11-19 16:2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명)최현숙 선생님의 이야기를 듣고싶습니다.

2019-11-18 11:35   URL
비밀 댓글입니다.

jiunee83 2019-11-18 12: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명] 최현숙 선생님 글 모두 읽었는데 신간은 아직 못봤네요. 대학원에서 여성구술사에대해 공부하고있는데 꼭 듣고싶습니다

2019-11-18 13:07   URL
비밀 댓글입니다.

문우정 2019-11-18 14:0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명] 요양보호사, 간병사, 간호조무사, 간호사로 오랜 세월 돌봄노동자로 살아가고 있어요. 늙음과 죽음이 어느 순간부터 타자화되기 시작한 제 자신을 발견하곤 이래서는 안되겠구나 마음을 다잡고 있습니다. 세 분과 한 공간에서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이 제게 첫마음으로 돌아갈 수 있는 작은 길을 내어줄 것만 같은 기대감이 듭니다.

2019-11-18 21:5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11-18 22:25   URL
비밀 댓글입니다.

호호호 2019-11-18 23:2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명, 올해 치매로 오랜 기간 고생하다 돌아가신 외할아버지가 생각납니다. 친하지도 않았지만 같이 몇년 살았다고, 아직 작별을 하지 못했어요.

diabloom_ioi 2019-11-19 01:0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3명 신청합니다. 할머니 구술 기록 앞두고 있는데 최현숙 선생님의 저서는 언제나 깊은 울림과 감동을 줍니다!

hjcho 2019-11-19 01:1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명)최현숙샘의 애독자이고 권김샘과의 콜라보 북콘도 너무 기대되요

오혜인 2019-11-19 07:0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80 초고령을 연구하는 박사과정생입니다. 인터뷰를 다니면, 삶과 죽음 사이에서 불안과 초연함을 동시에 겪고있으신 어르신들의 일상을 마주하게 됩니다. 좀 더 그 삶을 이해하고싶어 최선생님 글을 읽어보았습니다^^ 이번 책도 읽고있는 중인데 북콘서트하신다기에 정말 꼭 가보고 싶어 이렇게 댓글을 남기게 되었습니다. 꼬맹이 둘 친정에 맡기고~ 달려달려가겠습니다! 꼭 기회를 주셔용!!!!

Clarasunshine 2019-11-20 06: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2명)한해 한해 지나면서 삶과 죽음에 대하여 많이 생각하게 됩니다. 작별일기에서 작가의 마음과 함께 하고싶습니다.

2019-11-21 09:51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11-21 16:07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11-21 16:26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11-22 17:29   URL
비밀 댓글입니다.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