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랜서 번역가 수업 - 호린의 프리랜서 번역가로 멋지게 살기 프리랜서 번역가 수업
박현아 지음 / 세나북스 / 2017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직장 다니면서 출판, 영상 번역 입문 수업을 들은 적이 있다. 아무래도 조직 생활을 더 이상 하고 싶진 않고 그렇다고 번역이 나와 잘 맞는지도 잘 모르겠고 해서 수업을 들었다. 그래서 번역에 대한 다양한 책을 읽었지만 이 책만큼 솔직하고 다양한 각도에서 서술한 책은 없는 것 같다.

물론 나는 일본어가 아니라 영어 번역 수업을 들었지만 외국어와 상관없이 도움이 된다. 특히 책 후미에 8명의 프리랜서 번역가 인터뷰는 정말 도움이 많이 되었다. 모든 번역가의 만족도, 분야, 상황 등은 다르지만 한결같이 프리랜서 번역가의 장점과 단점을 일치하는 것 같다.


이 책의 가장 큰 강점은 실용적인 조언이다. 그리고 번역 수업을 들었지만 아무도 지금까지 프로즈 닷컴, 북에디터 사이트, 트라도스 스튜디오 Trados Studio 번역 프로그램을 알려준 적이 없다. 한/영 이력서 쓰는 방법, 번역가의 무기인 컴퓨터, 자판기 등 고르는 방법 등도 매우 유용했다.


솔직히 나는 번역 수업을 들으면서 내가 평생 하고 싶은 일은 아니라는 결론을 얻었다. 오히려 내가 직접 책을 쓰고내 책을 영어로 번역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자동 번역기의 시대에 번역가의 위치가 위협받고는 있지만 (더군다나 출판업계도 어렵고, 10년동안 번역료 변동이 없다는 것도 무지 슬프지만) 인간의 영역은 여전히 유효하다. 


프리랜서 번역가에 대해서 고민하는 사람은 반드시 이 책을 읽길 바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그 별의 비밀번호 - 개구쟁이 창작동화 3
김경옥 지음, 박성희 그림 / 꿈소담이 / 2006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9개의 단편으로 구성되어 있다.

대부분 물건의 입장, 또는 동물의 입장에서 서술하고 있다.

상상력이 재미있다.

찢어진 우산이 가장 재미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가슴으로 크는 아이 - 고정욱 성장동화 200번째 출간 기념작
고정욱 지음, 최창훈 그림 / 자유로운상상 / 2012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고정욱 작가 책을 좋아하지만, 이 단편집의 성격은 조금 애매하다.

아이들을 위한 것은 아닌 것 같고, 그렇다고 어른들을 위한 것 같지도 않다.

그닥 새로운 이야기, 예상 밖의 이야기가 아니여서 일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은퇴, 퇴사 후 자존감여행
조대현.정덕진.김경진 지음 / 나우출판사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트래블로그 책을 많이 읽었는데 이 책이 가장 형식이나 내용 면에서 달랐다.

일단 일반 여행책이라기 보다는 저자의 여행 에세이 같다.

퇴사를 몇 번 경험한 저자는, 그때마다 여행을 갔다.

저자의 말처럼 요즘은 여행이 참 흔하다. 퇴사 후 여행은 당연시되고 있다.

그래서 왜 가느냐보다 어디 가느냐가 중요해진 것 같다.

저자는 퇴사 여행으로 스페인, 아이슬란드, 모로코 등을 갔다.

책 중간 중간에 적을 수 있는 칸들이 이번에는 많다.

아무래도 퇴사 후라 그런지 미래에 대한 생각, 자신에 대한 생각이 많아지기 때문일 것이다.

 

다양한 읽을거리가 있는 <퇴사 후 자존감 여행>

여행지에 대한 정보는 많지 않지만, 저자와 공감을 하며 퇴사여행을 다녀올 수 있을 것 같다.

퇴사후 여행, 혼자가 아니라 이 책을 가져간다면, 나에 대해 더 알아가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자녀와 함께 떠나는 유럽 자존감여행 - 2020-2021 최신판 트래블로그 시리즈
조대현 지음 / 나우출판사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무래도 첫 여행지로 유럽이 안전하고 볼 거리가 많아서 선택한 것 같다.

개인적으로 나는 동남아를 같이 갈 것 같다.

유럽은 너무 멀고 일단 비싸고....아니면 유럽을 갈 거면 한 나라를 오래 있거나 아니면 최대 두 나라만 갈 것 같다.

하지만 이 책에서 가장 큰 장점은 어린 자녀와 갔을 때 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을 정리해 놓은  2장이 인상적이다.

 

4장에는 간략하게 도보로 여행할 수 있는 주요 도시들 - 영국, 독일, 프랑스, 스위스, 이탈리아, 오스트리아- 을 소개하고 있다.

3장에서 좋은 점은 다양한 이야기거리를 간략하게 정리해주고 있다. 가령 영국 홍차와 추리소설 이야기, 각종 박물관 소개, 스페인의 투우와 로마의 공중목욕탕 이야기 등 이 책 한 권이면 충분할 정도의 정보를 담고 있다.

 

자녀와 유럽 여행을 준비하는 사람들에게 좋은 안내서가 될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