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드님 수국정원에서 들인 '칼라드림'이 처음 내게로 왔을때의 모습

 

 

서서히 물이 들기 시작하면서 붉은색으로 추정, 어떤모습으로 만개할지 궁금했어요.^^

 

 

보라 테두리에 하얀속 - 평소 보아왔던 수국의 모습과 다르죠?

 

 

탐스럽게 핀 꽃

 

 

그리고 점차 테두리색이 속으로 스며들듯이 연보라색으로 여리 여리하게 물들었어요.

지금도 색이 변하고 있는데, 꽃이 질때의 색도 이쁘네요.

 

올해 잘 키워서 내년에도 꽃보면 좋겠습니다. *^^*

 

 

 


댓글(11) 먼댓글(0) 좋아요(2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8-06-15 00:0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06-15 23:21   URL
비밀 댓글입니다.

라로 2018-06-15 03:5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아우 이뽀라. 저도 수국 좋아해요. 한국에 있었음 보슬비 님과 같이 키웠을텐데...저는 블루 수국 더 좋아해요. ㅋ

보슬비 2018-06-15 23:23   좋아요 0 | URL
수국을 좋아하는줄 몰랐었는데, 하이드님 덕분에 수국의 매력에 빠진것 같아요.
한국에 안 계시더라도 미국에서 수국 키우실수 있을것 같아요~~
저도 블루 수국 좋아해요. ^-^ *

수국은 토양 재질에 따라 색이 변한다고 하는데, 칼라드림도 분갈이 한후 토양이 바뀌어서 색이 변할지 궁금해지네요.

2018-06-15 05:54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06-15 23:24   URL
비밀 댓글입니다.

붉은돼지 2018-06-15 12:33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요즘 북풀에 수국이 만발했습니다~~
예뻐요~~

보슬비 2018-06-15 23:25   좋아요 0 | URL
처음 수국을 들일때 봄이라, 수국이 봄꽃인줄 알았는데 나중에야 수국이 여름꽃이더라구요. 화원에서 판매하는 수국들은 일부러 빨리 개화시켜 판매하는건데, 하이드님처럼 노지 수국이거나 집에서 수국을 키우게 되면 이맘때쯤 꽃을 보게 되는것 같아요. 오랜만에 붉은돼지님의 댓글 뵈어서 반갑습니다~~ ^-^

하이드 2018-06-17 06:3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수국은 6월의 꽃이에요. 제주의 6월은 수국의 계절이지요. 정말 전국 어디에서도 보기 힘든 풍경, 수국이 어찌나 많은지요. 올 6월은 추워서 중순이 다 되도록 꽃이 만발, 이제 피는 꽃들도 많아요.

칼라드림, 역시 포스가 있네요. 꽃잎 끝의 레이스와 라인이 여리여리할법도 한데, 굉장히 강한 느낌이에요. 칼라드림도 색 변해서 피기도 하더라구요. 파랑에서 보라로 변합니다.

보슬비 2018-06-19 13:13   좋아요 1 | URL
수국이 6월의 꽃이라서 더 정감이 갑니다. ㅎㅎㅎㅎ
수국도 국화처럼 꽃이 한번피면 참 오래 볼수 있어서 좋은것 같아요.

칼라드림의 색 변화는 참 신기한것 같아요. 동생이 놀러올때마다 보면 다른꽃 같다고 하더라구요.^^ 칼라드림도 파란색을 만날수있군요. 나중에 분갈이 할때 토양의 성질을 변화 시켜볼까봐요. ㅎㅎ

북극곰 2018-06-22 10: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나중에 색이 변하기도 하는 군요. 옛날 저희 할머니 집 마당에서 부엌으로 들어가는 곳에 수국이 엄청 있었었요. 보라색이었는데 그 탐스럽고 싱싱한 이미지가 아직도 종종 기억이 나요. 저도 하이드님 페이퍼 보고 주문할까 살짝 동햇었는데, 역시 생각에만 그치고... 말았네요. 여기서 보니 반가워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