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선택삭제
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알라딘 문학이벤트(몰입의 황홀함) (공감2 댓글6 먼댓글0) 2008-05-02

책을 읽으면서 가장 행복할때는,
문학을 읽을 때이다.

단순하게,
편안한 마음으로 읽어내려 가면서

때로는 주인공이 되고,
때로는 작가와 한 마음이 되면서
몰입의 황홀함을 경험하기도 한다.

"지금의 나를 있게 한것은 8할이 문학작품이었다"


12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리진 1
신경숙 지음 / 문학동네 / 2007년 5월
11,500원 → 8,510원(26%할인) / 마일리지 260점(3%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08년 05월 02일에 저장

이 책을 덮고 '리진' 하고 마음으로 불러보니 그녀의 마지막 모습이 떠오르면서 자살을 택한 안타까움과 콜랭, 강연의 사랑으로 작은 설레임이 일어난다. 두 권을 마치 한 권처럼 단숨에 읽어 내려간 책. 두권째엔 책장 넘기는 것이 안타까워 일부러 천천히 음미하며 읽기도 했다.
네가 어떤 삶을 살든 나는 너를 응원할 것이다
공지영 지음 / 오픈하우스 / 2008년 3월
14,400원 → 11,520원(20%할인) / 마일리지 350점(3%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08년 05월 02일에 저장

딸이 대학생이 되었을때의 설레임으로 읽었다. 엄마가 읽고 감동받았던 책의 내용 혹은 좋은 구절을 소개하면서 딸의 아픔과 상처를 어루만져 준다면 이보다 더 아름다운 모녀 사이가 있을까? 딸에게 바라는 것, 꼭 이루었으면 하는 것을 책을 통해서 간접적으로 표현한다면 갈등과 대립은 존재하지 않겠지.
공중그네
오쿠다 히데오 지음, 이영미 옮김 / 은행나무 / 2005년 1월
12,000원 → 8,400원(30%할인) / 마일리지 260점(3%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08년 05월 02일에 저장

소설 읽는 재미를 알게 해준 책. 신나게 웃다가, 때로는 심각해지는 책을 읽으며 왠지 멋지고, 즐거운 일이 생길것 같다는 기대감이 생겼다 "인간의 보물은 말이다. 한 순간에 사람을 다시 일으켜주는게 말이다. 그런 말을 다루는 일을 하는 자신이 자랑스럽다. 신에게 감사하자"

사랑 후에 오는 것들 - 공지영
공지영 지음 / 소담출판사 / 2005년 12월
12,000원 → 6,000원(50%할인) / 마일리지 60점(1%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08년 05월 02일에 저장

언뜻 '냉정과 열정사이' 를 읽는 듯한 착각에 빠져들기도 하면서 마치 홍(베니)이 된듯한 느낌으로 이 책을 읽었다. '나이 마흔을 코 앞에 두고 왠 흥분이람, 웬 설레임이람' 혼잣말을 하기도 하고, '자기야. 이 책 너무 좋아. 읽기가 아까워' 하면서 신랑한테 슬쩍 권하기도 하였다.


12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순오기 2008-05-03 02:53   댓글달기 | URL
사랑후에 오는 것들, 달을 먹다만 우리 집에 없네요.^^
공중그네는 아직 안 읽었고...보다가 접어둔 것들도... ㅠㅠ
문학을 읽을때가 가장 행복하다는 말에 동감!!^^

세실 2008-05-03 00:28   URL
아 그러시군요. 집에 있었는데 지난번 입원한 친구 병문안 가면서 가져다 주었습니다. 공중그네 참 재미있습니다. 큭큭 웃으면서 읽게 되는 책^*^ 한번 손에 잡으면 순식간에 읽게 되니 어서 잡으세용!

2008-05-03 02:56   URL
비밀 댓글입니다.

세실 2008-05-03 21:28   URL
어머 어머 넘 감사합니다^*^
이런 행운이 달려갑니다~~~~~

마노아 2008-05-03 21:48   댓글달기 | URL
그래도 절반 이상은 겹치네요. 공지영 작가의 책들이 궁금해졌어요. ^^

세실 2008-05-04 22:41   URL
공지영씨... 참 멋진 작가죠. 꼭 읽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