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선택삭제
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반품할까? 말까? (공감6 댓글6 먼댓글0) 2013-10-23
북마크하기 죽음을 부르는 독서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3-08-18
북마크하기 사라진 명마 은성호는 어디에? (공감0 댓글0 먼댓글0)
<셜록 홈즈 단편선 12 - 사라진 은성호>
2011-10-02
북마크하기 배스커빌가에 전해오는 황야의 저주를 파헤치다. (공감0 댓글0 먼댓글0)
<셜록 홈즈 전집 2 : 배스커빌의 개 (양장)>
2011-10-02
북마크하기 기암성 L'Aiguille creuse (공감0 댓글1 먼댓글0) 2011-09-30
북마크하기 가을도서추천(1) 셜록홈즈를 읽자. (공감7 댓글2 먼댓글0) 2011-09-20
북마크하기 홈즈의 유일한 그 여자 (공감2 댓글0 먼댓글0)
<셜록 홈즈 단편선 01 - 보헤미아 스캔들>
2011-09-15
북마크하기 역시 셜록홈즈! 명탐정 맞다. (공감0 댓글0 먼댓글0)
<셜록 홈즈 단편 베스트 12>
2011-09-09

반품할까? 말까?


드디어 책이 왔다. 히가시노게이고 신간인 '비정근'이다. 많이 기다린 책이다. 아직 일본 추리소설의 맛을 모르기 때문에 맛보고 싶은 마음에 주문했다. 여러 사정으로 몇 주에 걸쳐 배달이 되었다. 내가 없는 사이 택배가 왔는지 돌아와 보니 책상에 다소곳하게 누워있다. 연애편지를  뜯듯 설렘으로 봉투를 천천이 뜯어내어 책을 끄집어 냈다. 양장이란 맘에 들었다. 재미도 있을 것을 생각하니 기분도 들뜬다.


그런데 책을 살펴보니 한 장이 구겨져 있다. 무참히.... 마음이 상한다. 왜 이런책을 보내주었을까? 기분이 좋지 않다. 반품할까 말까. 순간 갈등의 폭풍이 휘몰아 쳐 온다. 결국 반품하지 않기로했다. 읽는 데는 문제가 없기 때문이다. 반품하면 결국 폐기처분하는 쪽으로 가지 않을까 싶어서다. 분을 삭히고 그냥 읽기로 했다. 그래도 기분은 안 좋다. 너무 무성의하게 보인다. 일반 서점이라면 당장 쫓아가 따졌을 테이지만 온라인 서점이라 글로 적는 것 이상은 힘들다. 글로 적으면 감정이 배제되어 전달이 잘 되지 않을 것이다. 


하여튼 참자. 지구도 생각해야 한다. 환경도 생각해야 한다. 이것도 추억이 될 터이니 조금만 참자. 독서는 정보 습득만이 아니다. 마음도 다스려야 한다. 독수리오형제처럼 지구도 지켜야 한다. 참아야하는 대의명분은 충분하다.


사용하는데는 문제 없지만 새 물건이 정상이 아닌 채로 받게 되면 기분이 좋지 않다. 전에 한 번 장농을 샀는데 문제가 있어 반품이 시켜려 했지만 실패했다. 사정이 있어 그랬지만 기분은 좋지 않았다. 약간의 보상 받은 것으로 마무리 되었지만 사용하는 내내 찜찜했다. 


그러나 마음을 고쳐 먹으면 나름 괜찮아 진다. 읽는 데 이상 없으니 말이다. 상품이 아닌 인연으로 받아 들이면 마음이 완전히 달라 진다. 오히려 상처있는 모습이 더 좋다. 특별해 보이니까. 우리의 일상도 완전하게 다가오면 좋을 일이지만 상처난 모습으로 찾아 오기도 한다. 지인 한 분이 장애아를 출생해서 인큐베이터에 있다. 찢겨진 책 처럼 반품을 생각하지는 않을 것이다. 아들이니까.




※ 어쨌든 히가시노 네이고의 책은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과 <비정근> 두 권이 된다. 당분간 이분의 책을 몇 권을 읽어야 겠다.





 
 
보슬비 2013-10-23 21:03   댓글달기 | URL
사진을 보니 제 책이 아닌데도 속상하네요.
하지만, 낭만인생님의 마음 씀씀이를 읽으며 많이 배웠습니다.
쓰라리시겠지만, 즐겁게 책읽으시길 바랍니다~~

낭만인생 2013-10-24 09:53   URL
감사합니다. 읽기에 별다른 문제가 없어 그냥 읽기로 했습니다.

재는재로 2013-10-24 09:18   댓글달기 | URL
저도 비슷한 경험이 있어 공감가네요 책 중간이 접혀있고 나머지 부분이 인쇄가 되어있지 않는 공란이 더라구여 받아서 책을 확인하니 왠지 기분이 그래서 결국 교환했지만 책한권 교환하는 것도 왠지 귀찮더라구요 그 이후 책 받으면 귀찮아도 바로 읽는 책이 아니라도 대충은 확인하고 책장에 꽃아둬요

낭만인생 2013-10-24 09:54   URL
맞습니다. 교환 하는 게 귀찮은 것 같아요. 그래서 흠이 있이 있어도 교환은 하지 않으려 합니다.

알라딘고객센터 2013-10-24 16:31   댓글달기 | URL
불편드려 죄송합니다. 기재하신 이미지로 보아서는 아무래도 출판사에서 제본 불량 도서가 섞여 알라딘에 입고, 그대로 배송된듯 한데요. 제본 혹은 인쇄불량 및 기타 제작상의 하자상품은 저희도 사전 확인이 어려운 점 양해말씀 드립니다.
다만, 구매 기록 확인하고자 했으나, 고객님 계정에 구매하신 내역이 없어 확인어려운데요. 번거롭더라도 1:1고객상담으로 구매시 사용하신 주문번호 알려주시면 확인후 안내드리겠습니다. 이후 이용중 불편사항은 고객센터 1대1상담 이용해 신고해주시면 신속히 해결해드리겠습니다. 편안한 시간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낭만인생 2013-10-24 20:58   URL
알라딘이 아닙니다. 다른 곳에서 주문한 것입니다. 오해 없길 바랍니다. 찾아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