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르치고 싶은 엄마 놀고 싶은 아이 - SB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오은영 박사가 전하는 공부력 향상 육아법!
오은영 지음 / 웅진리빙하우스 / 2013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엄마도 배워야 가르친다.


오은영 박사가 돌아왔다. 우리집에 오은영 박사의 책이 몇 권 된다. 읽을 때마다 느끼는 건 어쩜 이렇게 부모의 마음을 잘 읽어 낼 수 있을까 싶다. 박사이기에 당연하다고 말하고 싶으면서도 고마움이 생긴다. 이번에 출간한 <가르치고 싶은 엄마 놀고 싶은 아이> 역시 자녀 양육의 최고의 책이 아닌가 생각 된다. 


아이들은 부모의 마음과 다르다. 놀고 싶고 게으르고 싶다. 부모는 반대다. 지나온 삶을 추억하며 후회없는 인생을 살게하려는 욕심이 먼저 앞선다. 그러다보니 자녀와 충돌이 일어나고 다툼이 잦다. 상처주고 상처 받으며 부모와 자녀간은 틈이 더욱 벌어진다. 이럴 때 이 책을 참고하면 된다. 


유년시절은 유아기의 결과이다. 유아기를 어떻게 보내느냐에 따라 다음 시절이 결정된다. 이번 책은 유아기에 집중한다. 어떻게하면 아이들을 잘 기를 수 있는지를 생각한다. 중요한 것... 유아기는 학습시키려하지 말라. 상호작용하며 애착관계를 잘 형성하고 부모와의 놀이를 통해 학습증진을 노리라는 것. 너무 엄격하고 규칙적인 생활은 오히려 아이들을 삐둘어지게 한다는 조언도 잊지 않는다. 


초등이전 유아시절의 아이들을 잘 양육하고 싶다면 이 책을 꼭 참고하길 바란다.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EBS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제작팀.김광호.조미진 지음 / 라이온북스 / 201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한국에는 없고 뉴욕에는 있다?
아기를 목욕시킨 다음 목욕물을 아기와 함께 버렸다. 한국은 아름답고 귀한 전통이 있는데 그것을 시대적 조류에 맞지 않다고 버렸다. 비과학적이라 여긴 것들은 가장 과학적인 것이었다. 서구 사람들은 한국의 전통 육아에 관심을 갖고 연구한다. 그리고 따라한다. 그러나 진작 한국 사람들은 그것을 부끄럽다 한다. 오히려 서구가 버린 육아법을 따르는 오류를 범하고 있다. 그래서 이 책이 나온 것이다. 제발 그러지 말라고...

포대기 육아법으로 요약되는 한국 전통 육아는 애착에 탁월한 효과를 가진다. 아름다운 유산을 지켜야 한다.

이미 검증된 것이다. 포대기로 아이를 기르면 정서적 안정이 이루어지고 뇌성자에 탁월한 효능이 있다. 보울비의 애착이론 할로우 원숭이 실험등은 포대가 육아법이 최고의 방법임을 알려 주지 않던가. 그런데 왜 포대기를 버렸다.

그건 현대 엄마들의 편리함 때문이요. 아가씨처럼 보이고자하는 이기적 욕망 때문이다. 그들이 포대기를 버린 주요한 이유는 '뽀대가 나지 않기 때문'이다. 불편하다고 말하지만 그렇지 않다. 처음 배우기는 힘들지만 배우고 나면 가장 쉬운 것이 포대기 안아주기다. 쉽고 편한 포대가 육아법을 다시 살려야 한다.



 
 
 
부모의 심리학 - 부모와 아이의 마음을 '통'하게 하는
이보연 지음 / 21세기북스(북이십일) / 2006년 1월
평점 :
품절



알라딘 중고 서점에서 아내가 몇권의 책을 골랐다. 그 중의 하나인 <부모의 심리학>. 난 그리 탐탁치가 않다. 저런류의 책은 얼마든지 있기 때문이다. 아내의 선별능력이 의심스럽다. 그래도 군말없이 가격을 지불하고 나았다.

집에 도착한 아내는 이 책부터 읽는다. 아내는 나에게 그리 불만이 많은지 늘 아이들에게 잘하란다. 자기는 100점짜리 엄마고 난 0점짜리 아빠인게다. 난 그게 불만이다. 아내는 이 책을 읽어주며 이런 아빠가 되란다. 그것도 불만이다. 그래서 봉건시대엔 여자들에게 교육을 시키지 않았는가 보다. 잔소리 때문에.. 아니면 여성의 힘을 무서워 탓인지도. 하여튼 아내는 무섭다.


부모의 유형에 따라 아이들이 변화되고 만들어 진다는 것이 이 책의 요지다. 난 완벽주의 아빠란다. 에구... 공부도 강조 안하고 방치 수준인 나에게 완벽주의라니... 아무래도 책에 이상이 있다. 아니면 비 전문가가 썼든지... 저자가 의심스럽다. 알고보니 내가 잘못 알아 들었다.

그래 배워야 힘이다. 맞다. 아는 것이 힘이다. 책은 아이가 아닌 부모를 말하고 보여준다. 문제아는 없다. 문제의 부모가 있을 뿐이다.




 
 
 
딸에게 - 희망엄마 인순이가 가슴으로 쓰는 편지
인순이 지음 / 명진출판사 / 2013년 1월
품절




오늘 드디어 책을 받았다.
인순이가 딸에게 보내는 마음의 편지를...
읽으면서 뭉클함이 자주 일어났다.
정당한 한국 사람이면서 이방인처럼 살아야 했던 인순이와 그의 딸의 이야기 때문에..


인순이 딸에게

너는 기도상자로 자란 아이란다. 내 간절한 바람, 이루어질 거라는 믿음, 그 결정체가 너야. 얼마나

놀라운 일이니? 내 바람과 믿음이 내가 상상했던 것보다 훨씬 더 아름답게 실현되었다는 것 말이야.

사람들은 이런 일을 두고 기적이라고 하지.
딸아, 너는 내 기적이란다. 19

그곳에서는 아이들이 단 한 번도 이방인이라는 생각을 갖지 않았으면. 31





 
 
 
유태인의 천재교육 - 스스로 답을 찾는 아이로 키우는
루스 실로 지음, 은영미 옮김 / 나라원 / 2009년 11월
장바구니담기


창의적 사고와 스스로 학습하게하는 유태인들의 자녀교육법

공부는 흉내내기다

잠들기 전 침대 머리에서 이야기를 들려주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