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물이네 알뜰 밥상 - 가계부 걱정 없는
김용환 지음 / 중앙books(중앙북스) / 2012년 6월
장바구니담기




밥숟가락 계랑법의 원조 나물이네 알뜰 밥상.
표지에서 제일 눈에 띄는 건 제목도 아니고 디자인도 아니고
심지어 (코딱지만큼 작게 나온) 작가 사진도 아니고
바로 이 한 줄,
「글ㆍ요리ㆍ사진 나물이

글, 요리, 사진까지! '나물이'가 싹 다 해버리셨네요.
요리도 알뜰, 책도 알뜰, 살림도 알뜰!
참말로 알뜰한 나물이네..
참말로 대단한 나물이네..




요리책 첫부분에는 대부분 '계량 기준'이 나온다.
흔히 이를 무시하거나 대충 훑어보고 넘어가는 경우가 많은데
그러면 요리를 망치기 십상이다.

서양 식기를 기준으로 하지 않고 우리가 집에서 흔히 쓰는 밥숟가락으로 계량 기준을 삼아 요리책에 쓰기 시작한게 바로 나물이네라고, 표지에 '밥숟가락 계량법의 원조'임을 강조한 문구를 읽고 어렴풋 기억이 났다. '그래 맞아. 나물이네가 처음 나왔을때.. 참 신선했지! 음.. 뭐 요리책 앞에 놓고 과거회상씩이나 하고 나도 참.. 그건 그렇고 아아니! 그럼 말이야. 내가 요리해보겠다고 요리책 사서 보기 시작한게 벌써 10년...?? 으아으.. 그런데 아직 아직 아직.. 아이구두야..' 아무튼,

요리를 하다보면
재료를 너무 적게 넣어서 맛이 안나는 경우보다는
재료를 너무 많이 넣어서 전부 망치는 경우가
훨씬 많다.

제발 무조건 많이 넣어야 맛있다는 생각 좀 버리고
제발 좀 재료를 너무 많이 넣어서 요리 망치는 짓쫌 그만 하고
제발 좀 망친 요리 앞에서 아까운 재료, 아까운 시간, 아까운 노력.. 노래하며 아까워서 버리지도 못하고 그렇다고 맛없어서 먹지도 못하고 그렇게 냄비채 뒀다가 썩혀서 버리는 짓꺼리좀 제발 좀 그만하고! 쫌!!




놀랍다. 이러면 정말 대파를 알뜰하게 정말 정말 알뜰하게 쓸 수 있겠구나. 올레~




오호~ 이렇게 하면 안맵다고? 이렇게 하면 덜 맵다고! 음.. 당장 실험해봐야지~
양파 잘게 썰려면 정말 눈물나지. 눈물 없인 볼 수 없는 잘게 다진 양파여..




생강! 그래 의외로 생강 쓸 일이 많더라구.
한식 양념 하면 파 마늘 고춧가루 정도만 생각하는데
의외로 생강을 많이 쓰더란 말이지. 음..
생강, 너무 쉽게 상해서 그냥 생강 가루 썼더랬는데
이렇게 하면 오래 두고 싱싱한 생강 쓸 수 있겠군!
역시.. 올레!




흐익~ 고추를 반으로 잘라서 속을 저며 내고 쓴다고?
음.. 이렇게 하면 깔끔하긴 하겠구만. 하지만..
아.. 이렇게까지.. 멀고 먼 요리의 길이여~




정말 반가운 비가 내린다. 얼큰 수제비가 생각난다. 그런데 지금 먹으면 엄연히 야식.. 아.. 참아야지. 참아야 하느니라! ㅠㅠ




그럼 들깨 칼국수라도 어떻게.. 안될까? 역시? 역시.. 참아야 해! ㅠㅠ




으으으.. 이건 도저히 못참겠다! 에잇~ 차라리 먹고 달밤에 체조를 하고 말지!




여기는 울산, 부추는 울산의 특산물! 정말 흔하게 보는게 부추다. 부추밭, 부추전(여기선 정구지지짐이라고 함), 부추겉절이.. 내일은 부추 한 단 사다가 여기 나오는 부추김치를 한 번 담아봐야지!




밭에 부추가 흔하다면 바다엔 가자미가 흔하다. 정자바닷가에 가면 그날 잡은 가자미를 그날 말려서 반건조 가자미로 파는 분들이 많은데 만원어치 사면 기본 열 마리에 덤으로 서너 마리를 더 얹어주신다. 완전 횡재하는 기분!^^ 그동안은 기름 넉넉히 두르고 튀기다시피한 가자미구이로만 해먹었는데 다음에 한 번 사다가 이렇게 자글자글 칼칼한 가자미조림을 해먹어봐야겠당~

흐흐흐. 흐믓해 흐믓해~~





 
 
hnine 2012-06-26 22:19   댓글달기 | URL
요리 처음 시작하는 사람에게 나물이 요리책 참 유용하지요. 제 책꽂이에도 두권 꽂혀 있고 선물도 여러 군데 했네요.
밥숟가락 계량부터 시작해서, 쉬운 요리의 시초라고 할 수 있는데, 요리 파워블로거들이 워낙 활약을 많이 하고 있는 요즘, 좀 주춤하는 것 같아서 개인적으로 좀 안타깝기도 해요.

메리포핀스 2012-06-29 09:52   URL
맞아요 맞아요. 쉬운 요리 하면 나물이네가 생각나요.
나물이네 요리책 요리는 정말 말 그대로 '구하기 쉬운' 재료로만 만들어서 좋아요^^

카스피 2012-06-26 22:35   댓글달기 | URL
ㅎㅎ 야심한 밤에 보니 침이 꿀꺽~~~

메리포핀스 2012-06-29 09:53   URL
저는 낮에 봐도 아침에 봐도 언제 봐도 침이 꿀꺽..ㅡ.-;; ㅎㅎ

2012-06-27 02:4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2-06-29 21:04   URL
비밀 댓글입니다.

메리포핀스 2012-06-29 09:55   URL
앗~ 가봤어요. 동시 이벤트!!! 몰랐어요. 알려주셔서 고맙습니다. 저는 『할머니의 힘』 추천하려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