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선택삭제
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산타 할아버지가 정말 있어요? (공감2 댓글0 먼댓글0)
<산타 할아버지 사로잡기 작전>
2011-12-11
북마크하기 아름다운 자연이 주는 바람, 행복 (공감0 댓글0 먼댓글0)
<비밀의 화원>
2011-12-08
북마크하기 크리스마스 때면 어김없이 생각나는 동화책 (공감1 댓글0 먼댓글0)
<크리스마스 캐럴>
2011-08-23
북마크하기 이 세상 어디엔가 희망이 남아 있을 거야. (공감0 댓글0 먼댓글0)
<망고 한 조각>
2011-02-22
북마크하기 중국의 시골 소년, 발레로 세계를 누비다. (공감0 댓글0 먼댓글0)
<발레리노 리춘신>
2011-01-28
북마크하기 상상 가득한 행복을 찾아서... (공감1 댓글0 먼댓글0)
<제임스와 슈퍼 복숭아>
2011-01-19
산타 할아버지 사로잡기 작전 작은도서관 37
정영애 지음, 원유미 그림 / 푸른책들 / 2011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작년부터 산타의 존재를 의심하기 시작한 딸은, 올해부터 친구들의 말을 듣고는 거의 산타 할아버지의 존재를 부정하기 시작했다. 그럼에도 약간의 의구심은 남았는지 크리스마스가 얼마 남지 않은 요즘 매일같이 물어본다. "산타 할아버지가 엄마 아빠인거지?"하고. 아니라고 시치미를 떼면 역시나 의심의 눈길을 거두지 않고서는 자신은 친구들의 말에 더 일리가 있다고 생각한단다. 그럼 왜 자꾸 물어보는건데?ㅋㅋㅋ

 

아무도 본 적이 없고 내가 갖고 싶었던 선물을 귀신같이 알아내 어김없이 크리스마스 아침이 되면 트리 아래 놓여있는 선물을 가져다주시는 산타 할아버지는 아이들에게 가장 신비로우면서도 놀라운 존재가 아닐까 싶다. 우는 아이에게는 선물을 주지 않는다는 산타 할아버지이지만 결국은 모든 아이들이 받는 선물. 그만큼 아무 조건 없이 내어주는 산타 할아버지의 사랑이 아이들에겐 가장 큰 기쁨이자 행복이 아닐까.

 

<<산타 할아버지 사로잡기 작전>>은 크리스마스를 즈음하여 그런 넉넉한 산타 할아버지를 기대하는 아이들의 마음과 가족의 사랑을 그리고 있다. 예전처럼 "가족"이라는 이름으로 많은 구성원들이 북적대던 시절이 아니라서 때로는 이렇게 기다려지는 날에 엄마와 아들이 혹은 아빠와 딸이 또는 할아버지와 할머니 그리고 손자, 손녀들로만 이루어진 가족들이 많은 요즘이다. 어릴 때부터 아빠가 없는 국수가 엄마가 퇴근해서 집에 올 때까지는 언제나 혼자인 모습이 왠지 마음 찡~하게 다가온다. 부족한 것 없이 자랐을 테지만 혼자서 지내야 하는 시간도, "가족"을 이야기 할 때는 왠지 빈자리가 느껴지는 아빠라는 존재로 인해 외로웠을 아이.

 

하지만 국수는 씩씩하다. 엄마의 마음을 헤아릴 줄도 알고, 오랫동안 보지 못했던 아빠의 입장도 이해하려 노력하는 이쁜 아이이다. 그리고 자신이 믿는 것을 입증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는 모습이 또 얼마나 가상한지....

 

"아예 안 될 일이라며 시작도 안 하고 포기해 버리는 게 옳을까?

안 될 줄 알지만 된다는 희망을 가지고 시작하는 것도 괜찮지 않을까?"...102p

 

 

아빠가 없는 국수에게 산타 할아버지는 아빠라는 친구들의 말에 꼭 산타를 사로잡아 증명해 보이겠다는 국수의 마음은 어쩌면 당연한 것인지도 모른다. 국수는 계획대로 산타 할아버지를 사로잡을 수 있을까?

 

자칫 무거운 주제일 수도 있었을 한부모 가정의 이야기와 부모님의 이혼, 아이와 부모와의 관계를 때론 감성적으로 때론 재미나게 그려냈다. 오히려 국수보다 철없어 보이는 아빠와 엄마를 국수가 이해하려 노력하는 부분이나 서로를 이해해주려고 감싸주는 엄마와 국수의 관계가 흐뭇하다. 과연 국수네가 모두 모여 한 가족을 다시 이룰 수 있을지, 엄청난 소동 속에 놓여진 진짜 산타 할아버지의 선물을 국수가 어떻게 생각할지 등 열린 결말도 아이들에게 좋은 선물이 될 것 같다.

 

얼마 남지 않은 크리스마스. 온가족이 함께 모여 행복한 시간을 만들어갔으면 좋겠다. 아이에게도, 우리에게도. 한 해를 잘 마무리하고 새로운 신년 계획을 세우며 행복한 하루가 될 수 있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