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선택삭제
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세상을 바꾼 창의력과 행동력 (공감0 댓글0 먼댓글0)
<스티브 잡스>
2011-10-29
북마크하기 안타까워라, 못다핀 예술혼 (공감0 댓글0 먼댓글0)
<허난설헌>
2011-10-24
북마크하기 소크라테스, 대화로 지헤를 얻다. (공감0 댓글0 먼댓글0)
<지혜로운 소크라테스>
2011-09-19
북마크하기 백성들을 위한 삶을 산 실학자 박지원 (공감0 댓글0 먼댓글0)
<박지원>
2011-07-27
북마크하기 눈 먼 사람들을 위한 글자를 만든 한 소년 이야기 (공감3 댓글0 먼댓글0)
<루이 브라이>
2011-02-16
북마크하기 중국의 시골 소년, 발레로 세계를 누비다. (공감0 댓글0 먼댓글0)
<발레리노 리춘신>
2011-01-28
스티브 잡스 - 세상을 바꾼 상상력과 창의성의 아이콘 지식 다다익선 42
남경완 지음, 안희건 그림 / 비룡소 / 2011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얼마 전, 한 뉴스가 세상을 아주 뜨겁게 달궜죠. 바로 스티브 잡스의 사망 소식이었습니다. 왠만한 사람들이 모두 알고있는, 때문에 아이들에게도 낯설지 않은 이름인 스티브 잡스의 소식에 우리 아이도 굉장히 놀랐답니다. 그가 세상에 영향을 준 만큼이나 그에 관한 책들이 많이 출간되고 있습니다.

 

"지식 다다익선" 시리즈 42번째 이야기는 스티브 잡스의 위인전이에요. 스티브 잡스 본인이 직접 아이들에게 이야기하는 말투로 자신의 삶과 성격, 추진력, 생각을 말해주고 있어요. 태어나면서부터 두각을 나타낸 천재였다기 보다는 못말리는 말썽꾸러기였던 스티브 잡스는 수학과 전자공학에 두각을 나타냈죠. 역시 전자공학에 뛰어난 재능을 보였던 워즈니악과의 만남은 스티브 잡스에게 인생의 길잡이가 되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바른 길보다는 언제나 자신이 하고 싶은대로, 무언가 다른 생각을 항상 하던 스티브 잡스에게 새로운 것을 발견하고 발명하는 것은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니었던 듯 해요. 하지만 그 괴짜스러움이 때로는 다른 이들에게 불쾌함을 줄 수도 있고 그들의 모임에 받아들일 수 없는 이유가 되기도 했겠죠. 그럼에도 포기하지 않는 근성과 언제나 "다름"을 우선으로 했던 그 뛰어난 창의력과  행동력으로 스티브 잡스는 세계인이 아는 인물이 되딜 수 있었습니다.

 



 

"세상을 바꾸고 싶었던 내 꿈은 이루어진 걸까? 한 가지 확실한 건, 자신이 세상을 바꿀 수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만이 변화를 가져올 수 있다는 거야. 그런 사람만이 주위 사람들을 움직이고 세상을 앞으로 나아가게 하거든.

Think Different! 잊지 마! 남들과 다르게 생각하는 용기 그리고 내가 세상을 바꿀 수 있다는 믿음을."...(본문 중)

 

당시의 참신한 애플 컴퓨터, 최초 3D 애니메이션과 아이팟, 아이튠즈, 그리고 아이폰과 아이패드까지... 우리의 생활에서 이제는 뗄려야 뗄 수 없는 최참단 기계들은 모두 그의 손을 거쳤습니다. 정말로 세상을 바꾼 거죠. 그의 죽음이 더욱 안타깝게 느껴지는 건 그 독창적인 아이디어 때문인지도 모르겠습니다. 공상과학 영화에서나 보던 것들이 이제 우리 손 안에 있는 지금, 말썽이 잦아 천덕꾸러기가 된 창의력이 톡톡 튀는 아이들이 있다면 스티브 잡스에게서 힘을 얻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