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트] 나의 문화유산답사기 일본편 - 전4권 나의 문화유산답사기
유홍준 지음 / 창비 / 2013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요즘 일본여행을 가기는 좀 껄끄러운 면이 있다. 침략의 역사를 반성하지 않는 아베정부로 인한 반일 감정의 여파다. 아베의 외할아버지는 기시 노부스케다. 기시 노부스케는 1896년생, 1936년 만주국 정부의 산업부 차관이었던 인물로 메이지 유신의 주역이었으며, A급 전범 용의자다. 아베는 요시다 쇼인을 가장 존경하는 인물로 내세운다. 요시다 쇼인은 메이지 유신의 주도 세력들을 가르쳤던 스승이었다. 그 제자 중 한명이 이토 히로부미였다. 요시다 쇼인의 생각은 일본이 서구열강에 빼앗긴 부를 동양의 나라들을 침략하여 되찾아야한다는 사상이었다. 이런 시기 일본여행은 부담되지만 이럴 때 일수록 일본에 대해서 아는 것도 중요하다.
이 책은 문화 유산에 대한 탁월한 식견이 있는 유홍준 교수가, 일본을 여행하면서 보고 듣고 느낀 일본의 역사와 유물에 대한 훌륭한 보고서다. 일본의 역사 유산을 보면서 역으로 우리나라 문화 역사에 대해서 객관적인 시각으로 보게 만든다. 유교수는 일본이 우리나라가 전해 준 문화로 인해 열등의식을 갖고 있으며, 우리나라는 일본의 침략 역사에 의해서 부정적 인식을 가지고 있다고 얘기한다. 하지만 한반도에서 건너간 도래인에 의해서 발전된 문화 예술은 일본 자체의 것이며 그것을 우리나라 사람들도 인정해야 된다고 얘기한다.
일본편은 총 4권으로 이루어져 있다. 한국편 10권은 시대의 흐름으로 되어 있지 않지만, 일본편은 시대의 흐름으로 구성되어 있다. 첫 권에서 규슈의 요시노가리 유적을 답사하면서 이 유적이 고조선이 망하고 그 사람들이 해류를 타고 정착한 곳이라고 한다. 철기문화가 없던 일본에 문화를 전파해 준 것이다. 두번째 권은 아스카, 나라 지역의 역사 유적을 답사하면서 백제와 고구려인이 넘어가면서 전해 준 불교 문화에 대해서 알려 준다. 세번째, 네번째 권은 일본이 자랑하는 1000년 수도 교토의 유적을 답사하는 것을 알려 준다. 역시 교토는 교토다. 두권에 꽉 채워진 교토의 유적은 세계에 자랑할 만한 것으로 느껴진다. 우리나라의 경주와 같은 느낌이다.
일본은 가깝고도 먼 나라다. 일본 열도와 한반도가 적대 시 않았던 시대는 태평성대 였고, 반목했던 시대는 한반도도 우울했다. 나중에 아베정권이 끝나고 역사에 반성하는 일본이 되었을 때, 유홍준 교수가 설명해준 유물들을 꼼꼼히 보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노베이터 - 창의적인 삶으로 나아간 천재들의 비밀
월터 아이작슨 지음, 정영목.신지영 옮김 / 오픈하우스 / 2015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윌터 아이작슨의 스티브 잡스를 읽은 적이 있습니다.
스티브 잡스의 일대기를 서사적으로 과감 없이 기록한 점이 마음에 들어서 이 책을 신청하게 되었습니다.

책 표지를 보면 4명의 인물이 나옵니다.
최초의 프로그래머 에이다 러브레이스, 최초의 개인용 컴퓨터를 상용화 한 스티브 잡스, 최초로 범용 PC호환 OS를 만든 빌 게이츠, 최초 인공지능에 대한 개념을 세웠던 앨런 튜링입니다. 에이다 러브에이스는 좀 생소한 인물이었는 데 유명한 시인 바이런의 딸이며 수학자 였던 어머니의 딸로서 인문학과 과학의 접목을 통하여 베비지의 해석기관의 주석을 달고 범용컴퓨터 개념을 세운 인물 입니다. 1815년에 태어난 그녀는 200년 전에 컴퓨터가 계산만이 아니라 이미지, 동영상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될 것을 예측한 인물입니다.
이 책은 그런 인물들이 컴퓨터과학의 역사에서 어떤 발자취를 남겼는 지 인생기록에서부터 혁신의 과정에 이르는 길을 사람중심으로 해설 합니다. 처음 산수 계산을 위한 계산기에서 다양한 수학을 계산하기 위한 하드웨어로의 혁신과정, 초기의 거대한 계산 기계인 ANIAC같은 컴퓨터에서 차츰 트랜지시터, 마이크로칩의 발명에 의해서 컴퓨터가 소형화 되는 과정, 컴퓨터 간 연결을 위한 인터넷의 도입, 비싼 컴퓨터를 개인이 마음껏 사용하기 위한 개인용컴퓨터의 등장과 범용 OS의 등장, 비지캘크로 시작되는 SpredSheet프로그램의 등장부터 온라인, 웹까지 컴퓨터 역사를 파노라마 처럼 엮어 나갑니다.
이런 혁신들을 저자는 한 개인의 뛰어난 능력이 아니라 훌륭한 조력자를 만남으로서, 협력에 의해서 가능해져 왔다고 말합니다. 먼저 이론가가 있었고 그 이론을 기술적으로 풀어나갈 엔지니어 역할을 맡는 사람, 특허와 상용화를 맡는 사람 등, 혁신은 홀로 이루어지지 않았다고 저자는 이야기 합니다. 연구 개발은 기존 연구에서 파생되어 첨가되어 이루어진다는 개념도 말합니다.
어떤 분야에서 역사를 안다는 것은 미래를 예측하는 훌륭한 도구 이기도 합니다. 이 책은 컴퓨터과학의 역사를 책에서 배워왔던 개념과 기술의 역사가 아니라 사람의 노력이라고 이야기 하는 데 동감하는 바입니다.

좋은 책과 두달 여를 함께하게 되어 즐거웠습니다.
추천 해 드리고 싶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해리 포터와 마법사의 돌 2 (반양장) 해리 포터 시리즈
조앤 K. 롤링 지음, 김혜원 옮김 / 문학수첩 / 1999년 11월
평점 :
구판절판


해리포터 시리즈를 처음 만났을 때의 충격은 대단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세트] 명견만리 세트 - 전3권 - <인구, 경제, 북한, 의료 편> + <미래의 기회 편> + <새로운 사회 편>
KBS '명견만리' 제작진 지음 / 인플루엔셜(주) / 2016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현대 지성인들이 생각한 대한민국 미래 보고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토지 21 - 5부 5권 박경리 대하소설 토지 (나남출판) 21
박경리 지음 / 나남출판 / 2002년 1월
평점 :
절판


한국어를 구사하는 사람이라면 꼭 읽어야 하는 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