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선택삭제
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역시나 판타지다. 회복도 빠르지, 오감도 뛰어나지~
누군가에겐 원초적 본능을 발산하며 자유로운 곳 이지만, 당하는 이들에겐 지옥이였던 곳... 부숴버리자 !
(공감1 댓글0 먼댓글0)
<[고화질] 약속의 네버랜드 11>
2019-04-19
북마크하기 자유를 향한 갈망이 피터지는 싸움으로 이어지는...누가 더 대범하고 머리를 잘쓰는가?
˝너의 이상은 아름다워. 그러나 세계는 아름다운 것만으로 이루어지지 않는다.˝ - p161 중에서.
자꾸만 피를 보고 선택의 기로에 놓이게 되는 이 아이들 때문에 내 손 끝이 찌릿거린다.
(공감2 댓글0 먼댓글0)
<[고화질] 약속의 네버랜드 10>
2019-04-19
북마크하기 2046년에 만나는 미네르바 씨. (공감12 댓글0 먼댓글0)
<[고화질] 약속의 네버랜드 09>
2019-01-22
북마크하기 약속의 땅.
숨죽이고 짓밟히던 이들의 반란과 역습. 자유를 추구하는 아이들의 무섭고 아픈 반격이다.
(공감0 댓글0 먼댓글0)
<[고화질] 약속의 네버랜드 09>
2019-01-18
북마크하기 또 한차례의 싸움과 희생하고 패잔병이 되어 상처만 남을까? 모두의 염원대로 원하던 것을 무사히 거머쥐고 크리스도 치료할수 있을지...산 너머 또 산이다.
(공감2 댓글0 먼댓글0)
<[고화질 연재] 약속의 네버랜드 116화>
2018-12-22
북마크하기 ebook 출간은 너무도 느려서....기다리다가 짤막 보기.
악재속에서도 가까이 다가갔고, 아이들은 경계를 풀었는데 어째 내가 더 불안한거야. 뉴.미네르바....
(공감1 댓글0 먼댓글0)
<[고화질 연재] 약속의 네버랜드 115화>
2018-1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