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전쟁 - 잔혹한 세상에 맞서 싸우는 용감한 여성을 기록하다
수 로이드 로버츠 지음, 심수미 옮김 / 클 / 201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냥 여자라는 이유만으로 성기를 절단하고, 종교시설에서 강금되서 강제노동을 하고, 광장에서 집단성폭력을 당하고, 인신매매로 사창가에 끌려가고, 강제결혼과 명예살인 속에 숨죽이며 살아가야 한다

지금 이 지구상에서 벌어지는 믿기힘들 정도로 끔직한 일들을 고발하고 있다.

직접 그 야만의 현장속으로 찾아들어가서 당사자들의 얘기를 생생하게 담아내고 그런 일이 벌어지는 시스템을 까발린다.

읽는 내내 힘들면서도 후련하다는 이중적인 감정이 들게 만든다.

이 세상에서 여성으로 살아가는 것이 얼마나 살벌한 일인지 실감하게 된다.

자신이 살고 있는 영국을 비롯한 유럽선진국 국가들에도 추악함이 존재할텐데 눈길이 제3세계 국가들로 집중된 것이 아쉽지만 그 아쉬움은 우리가 발딛고 있는 한국이라는 이 사회를 돌아보는 계기로 삼을만 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깊은 강 민음사 세계문학전집 160
엔도 슈사쿠 지음, 유숙자 옮김 / 민음사 / 2007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각자 커다란 마음의 상처를 갖고 있는 이들이 인도여행을 하게 된다.

흰두교의 나라 인도를 경험하면서 그들의 마음 속 상처들이 짖물러 터지고 새체기를 낸다.

그런 과정 속에서 신과 종교의 의미를 찾아가는 이야기다.

형이상학적 주제를 다루지만 구체적인 삶에 천착하기에 얘기들이 살아서 감정이 꿈틀거린다.

이야기를 풀어가는 방식도 평이해서 읽기에도 편하지만 이야기의 깊이는 만만치 않다.

단지 인도와 인도인들의 삶을 대상화해서 바라보는 시각이 거슬릴뿐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헤밍웨이 단편선 1 민음사 세계문학전집 312
어니스트 헤밍웨이 지음, 김욱동 옮김 / 민음사 / 2013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차세계대전을 전후로 한 시기의 미국사회의 일상적 모습들이 그려진 단편들이다.

목가적이면서도 여유롭던 분위기에서 혼란스럽고 분열된 분위기로 변하는 과정이 건조하고 담백한 문체 속에 스며들어 있다.

미국사회를 성찰적으로 들여다보는 독특한 방식이기는 하지만 백인 중산층 남성의 시각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우리는 마약을 모른다 - 교양으로 읽는 마약 세계사
오후 지음 / 동아시아 / 2018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무조건적으로 터부시해왔던 마약에 대해서 까놓고 얘기하는 책이다.

마약의 역사, 종류, 관리 및 처벌방식, 대응방안까지 종횡무진한다.

단순히 마약의 위험성을 알리는 것이 아니라 마약 자체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금기를 건드리는 것에 재미를 붙였는지 비속어가 난무하는 시원시원한 글도 나름 재미가 있다.

그런데 결론은 마약은 완전히 막을 수 없으니 일정수준에서 합법화해서 관리해야 한다는 것인데

일견 고민해볼 필요가 있는 주장이지만 그 주장을 합리화하기 위해 현실의 문제점은 많이 치워버렸다.

가볍고 직설적인 글쓰기가 읽는 재미를 안겨주기는 하지만 오해의 소지가 많은 인용이나 표현들도 곳곳에 등장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녹두서점의 오월 - 80년 광주, 항쟁의 기억
김상윤.정현애.김상집 지음 / 한겨레출판 / 2019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광주에서 서점을 운영하며 후배들을 지원하는 이들이 어느 날 거센 폭풍우 한복한에 서게 된다.

재야운동올 하던 선배와 동지들은 피신해버린 상황에서 그 현장을 도망가지 않고 지켜냈던 기록이다.

80년 5월 광주의 생생한 모습이 세 명의 목소리를 통해 전해지는데 그 목소리에는 끔찍한 악몽과 가슴떨리는 애정과 운동권에 대한 힐난이 고스란히 녹아있다.

역사의 한복판에서 도망가지 않고 끝가지 함께한다는 것이 어떤 일인지를 생생하게 보여주면서 많은 것들을 생각하게 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