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른이 되면 - 발달장애인 동생과 함께 보낸 시설 밖 400일의 일상
장혜영 지음 / 우드스톡 / 2018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발달장애로 인해 18년간 시설에 갇혀지내던 동생을 데리고 나와 같이 살기로한 언니의 이야기다.

장애인의 탈시설에 대한 이야기를 아주 생생하고 깊이있고 역동적으로 전한다.

이 사회 곳곳에 널려있는 문턱들이 고스란히 드러난다.

그 문턱들을 넘어서는 과정은 힘들지만 의외로 발랄하다.

그 발랄함은 단순히 젊은 폐기만이 아니라 깊이 있는 성찰과 함께 하기에 울림이 크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씨스터즈 - 눈만 뜨면 티격태격, 텔게마이어 자매의 리얼 버라이어티 성장 여행기
레이나 텔게마이어 지음, 권혁 옮김 / 돋을새김 / 2015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한 가족이 차를 몰고 미대륙황단여행을 하는 얘기다.

흥미진지한 모험이나 특별한 사건 같은 건 없다.

만나면 서로 투닥거리만 하는 자매가 계속 그러면서 여행을 한다는 얘기다.

너무 단순하고 사실적인 이야기여서 싱겁기는 하지만

그 싱거움 속에는 이 가족의 힘겨움과 즐거움이 녹아있다.

순식간에 쓱 읽어버리게 되는 이야기가 살며시 온기를 전해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전환의 시대
박노자 지음 / 한겨레출판 / 2018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가 흔히 뉴스를 통해 접했던 이 사회의 문제를 아래로부터의 눈으로 들여다보고 있다.

정권의 바뀌어도 좀처럼 세상은 바뀌지 않는 이유를 근본에서부터 집어본다.

이 사회 곳곳에 펼쳐진 문제들을 뿌리까지 파헤쳐본다.

그래서 시원시원하다.

다만, 언론 기고문을 모아놓은 것이라서 글들이 짧다.

그래서 삶의 구체적인 얘기들이 부족하고 건들다마는 느낌들이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달가림
어단비 지음 / CABINET(캐비넷) / 2018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고아로 자란 한 여성이 실연의 끝에 느닷없이 외할머니의 부고소식을 접한다.

그렇게 찾아간 어느 외진 시골마을에서 이상한 일들이 벌어진다.

 

삶의 팍팍함을 얘기하는 소설인가 싶었는데

스릴러 분위기로 살며시 접어들더니

판타지로 방향을 바꿔돌아석는

멜로까지 집어넣었다.

그 과정들이 억지스럽지는 않지만

가장 중요한 긴장감과 설레임이 빠져있다.

그저 그렇고그런 상업영화 한편을 보는듯한 느낌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목양면 방화 사건 전말기 - 욥기 43장 현대문학 핀 시리즈 소설선 5
이기호 지음 / 현대문학 / 2018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어느 조그만 시골마을 교회에서 일어난 화재사건을 둘러싼 진실을 추적하는 얘기다.

주변 관련자들을 일일이 탐문하여 그들의 얘기를 직접 듣는 방식으로 이야기를 풀어간다.

인물들의 얘기가 생생하고 성격도 잘 드러내고 있어서 쉽게 읽히면서도 읽는 재미가 있다.

특별히 복잡한 구조없이 그들의 얘기를 듣다보면 어렴풋이 윤곽이 잡히는듯 하기는 한데

다 읽고나면 '그래서 뭐야?'하는 생각이 든다.

작가의 말까지 듣고나면 어렴풋이 말하고자 하는 바가 드러날듯도한데

그게 은근히 지적인 것이라서 제대로 이해하려면 머리를 써야 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