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1 | 1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 제102회 정기연주회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과 대구시립국악단 교류음악회


"영ᆞ호남 달빛동맹 교류음악회"


2016.3.31(목) pm7.30
광주광역시문화예술회관 대극장


*프로그램
1부를 이끌어가는 대구시립국악단의 무대로 국악과 성악의 만남이 중심이다. 2부는 광주광역시립관혁악단이 준비한 무대로 국악관현악과 이안의 국악가요 그리고 몽고 악기 호치르 연주곡으로 관객과 만난다. 3부는 광주광역시립국악관현악단과 대구시립국악단의 합동공연으로 사물놀이를 위한 국악관현악을 연주한다.


*달빛동맹이다. 달구벌 대구와 빛고을 광주의 만남이다. 이 달빛 동맹은 2013년부터 양 도시간의 상생협력을 위해 마련되어 이번이 다섯번째다. 두 도시를 기반으로 호남과 영남이 마음의 벽을 허무는 계기로 작용되길 바란다. 그 중심에 문화와 인적 교류가 아닌가 싶다. 그런 의미에서 일반적이고 형식적인 음악의 교류가 아닌 양대 도시가 갖는 상징적 특성이 깊이 반영된 심도깊은 내용적 교류가 준비되어야 하지 않을까 싶다. 그렇게 준비된 속에서의 '달빛동맹 교류음악회'가 지속적으로 진행되어 양 지역간의 심도깊은 역할이 되었으면 좋겠다. 얼마나 오랫동안 지속되어왔는가도 중요하지만 어떤 내용으로 목적에 맞는 교류였는지도 잊지 않았으면 좋겠다.


그만큼 '달빛동맹 교류음악회'에 거는기대가 크다는 말이다. 무대의 연주자와 객석의 관객이 감동으로 하나되어 환호성을 지르는 그 중심에 대구와 광주로 대표되는 양 지역의 미래를 짐작할 수 있는 무대로 행복한 시간이었다. 다음 무대가 기대되는 이유이기도 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6 국립민속국악원
계절별 절기공연ᆞ정월대보름


"달나라 옥토끼와 춤을"


2016.2.22 pm 7.30
국립민속국악원 예원당


*프로그램
ᆞ살풀이-춤 복미경
ᆞ강강술래-국립민속국악원 무용단
ᆞ판소리 입체창 수중가 중 토끼 자라 만나는 대목
   토끼 김현주, 자라 김대일, 고수 김성주
ᆞ부채춤-춤 국립민속국악원 무용단
ᆞ달나라 옥토끼와 춤을
   토끼 박수영ᆞ이지숙, 춤 무용단


*병신년 정월대보름날 지구를 찾아온 둥근달 속 토끼가 관객과 어울어짐을 이끄는 무대다. 객석을 가득 메운 다양한 연령층의 관객들의 반응이 뜨겁다. 야외에서 펼쳐지는 놀이마당을 옮겨놓은 듯 어울어짐이 좋은 시간 대보름날의 정취가 살아있다.


국립민속국악원에서 정성껏 마련한 부럼을 손에 쥔 사람들의 얼굴에서 둥근 보름달처럼 환한 미소가 피어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월 3월 토요국악초대석


예음헌 개관기념 공연

멋+

2월 6일 : 女, 창의 멋

매주 토요일 오후 3시
국립민속국악원 예음헌


예음헌藝音軒, 국립민속국악원에 새로 생긴 공간의 이름이다. 112석의 아담한 크기에 마이크와 스피커를 사용하지 않고도 전통예술의 맛을 오롯이 공유할 수 있는 공간이다. 예인과 관객이 얼굴과 얼굴로 목소리와 목소리로 몸짓과 몸짓으로 만나 우리 전통예술의 맛과 멋을 공유할 수 있는 공간으로 기대된다.


2월 3월 토요국악초대석 첫번째 공연이 "女, 창의 멋"이다.

*판소리 춘향가 중 옥사정이 춘향 잡으로 가는 대목 : 소리 김송, 고수 김성주
*판소리 수궁가 중 영덕전 뒤로~~고고천변 : 소리 박은선, 고수 황상현
*판소리 춘향가 중 이별가 : 소리 방수미, 고수 황상현
*판소리 흥보가 중 흥보 첫번째 박타는 대목 : 소리 최영란, 고수 김성주
*가야금병창 단가 호남가, 적벽가 중 화용도 대목 : 병창 양효숙, 장단 김성주


설명절 연휴의 시작을 판소리 공연과 함께한다. 만원 객석에 소리꾼과 관객의 어울림이 돋보이는 무대다. 지긋이 나이든 사람에서 어린 학생가지 다양한 관객이 어울리는 마당이다. 일찍 귀성한 사람들도 함께 했다. 소규모 공간이 갖는 장점이 한껏 발휘되는 무대여서 좋았다. 비좁은 자리가 다고 편안한 공연 참여에 부담스럽긴 했으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관객의 적극적인 취임세가 소리꾼들에게 힘이되었길 바란다.


춤과 선율로 구성된 다음 공연도 기대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1 | 1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