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올라!
김미량 지음 / SISO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서평]올라! :산티아고 순례길에서 만나 치유의 시간




우리가 일상에서 지치고 힘이 들때 어딘가로 떠나고 싶어집니다.

일상에서 떨어져 지내는 것 만으로고 다시 일어설 시간을 가질 수 있는듯 합니다.


오래전 미국으로 이민을 간 저자는 

어느날  산티아고 순례자의 길을 떠나려 합니다.

올라!는 그녀의 여행을 준비하는 과정부터 산티아고에 도착하는 과정을 생생하게 담은 이야기입니다.

여성 혼자 여행을 가는것도 큰 용기가 필요한데 혼자 걷는 외로운 시간을 그녀는 담담하게 발을 맞춰 걷는 것 같이 

차분한 언어로 이야기하는 책입니다.

순례자의 길에서 만난 다양한 사람들 그 사람들을 통해 느끼고 배우고 다시 상처를 돌아보고 어느 순간 변화된 모습을 담아 

책은 마치 읽기처럼 매일을 기록하고 산티아고에 가서 겪는 이야기를 자신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의 이야기를 들려주어 

친구와 낮에는 길을 걷다가 밤에 숙소에서 이야기를 하는 듯한 느낌이 듭니다.


 책을 읽다보면 잘 걷지 못하는 그녀가 그럼에도 순례자의 길을 도전하는 모습이에서 그런 용기가 어디서 생겼나 경이롭습니다.

사실 걷든거 좋아하는데 몇년전부터 발목이 안좋아 요즘은 일상에 지장을 줄 정도인 상태라 

아픈거 견디는면서 걷는 모습이 마치 제게 용기를 주는 것 같게 느껴집니다.

막연하게 순례자의 길이 어떨까 생각해보며 책을 읽다보니 순레자의 길을 걸은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인생을 살면서 가끔 생각지도 못한 사람을 통해 인생의 이정표가 바뀌고 

그동안 마음만 먹고 행동하기 못한 일들의 용기를 얻기도 합니다.

그리고 어느 순간 나의 생각들이 조금씩 물들어 또 다른 누군가를 이해하게 만들기도 합니다.

저자는 그런 이야기들을 같은 순례자의 길에서 만나 사람들을 통해 전해줍니다.


현실적인 이유로 쉽게 떠나지 못하는 많은 분들에게

 올라! 는 

산티아고 순례자의 길을 걷는 여정으로 초대하여 함께 걷고 대리만족의 시간을 선물하는 책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제 더이상 신간으로 만날수 없지만 다양한 책으로 그동안 감동을 주고 누군가에게 새로운 영향을 준 책들을 다시 읽어보게 되네요. 오랫동안 기억하겠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썸씽 인 더 워터
캐서린 스테드먼 지음, 전행선 옮김 / arte(아르테)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서평] 썸싱 인 더 워터

:차가운 물속에서 무언가를 발견하면서 모든 사건은 시작된다.



썸씸 인 더 워터를 우연히 연재로 보게 되었다.

시원한 물 속에서 떠 있는 여자 사진이 커버로 되어 있어서 시원하고 미스테리한 느낌이 들었다.

막상 책을 받으니 먼저 들어 오는것은 작가의 얼굴이며 이력이다.

다운튼 애비, 어바웃 타임 모두 제가 좋아하고 익히 봤던 드라마이며 영화인데 연기를 하던 배우 캐서린 스테드먼의 소설이라니 

현장에서 느낀 글을 영상으로 풀어 표현하던 그녀의 연기 이력이 그대로 느껴질것 같았다.

연기파 배우로 익히 이름을 알린 그녀가 단 3개월 만에 써내려간 소설인 썸씸 인 더 워터이다.


책의 시작은 10월 1일 토요일 에린의 시점에서 시작 된다.

그녀는 지금 무덤을 파고 있다.

생생한 그녀의 상황과 심리 상태 그리고 왜 그녀는 무덤을 파게 되는지 시간을 거슬어 이야기는 전개된다,

마치 기록 같은 날짜와 이야기의 구성이 10월 1일을 향해 달리는 빠른 기차 같은 속도감을 가진 소설이다.

아무 문제 없이 행복할것 같던 신혼 부부가 우연히 신혼 여행에서 다이빙을 하다 돈과 다이어몬드, 권총이 든 가방을 바닷속에서 발견하고 일어나는 이야기를 세밀하고 주인공 에린의 심리 상태를 기본으로 이야기를 끌고 간다.

왜 그녀는 지금 한반중 무덤을 파서 그녀의 남편을 묻고 있는지 우연히 발견한 가방의 내용물은 어떻게 되었는지 그 과정을 따라가다 보면 

아주 매력적이고 섬세한 글로 상황에 따라 변화하는 사람들이 심리가 잘 묘사 되어 있으며 영화를 보듯한 매력적이 서사 구조를 만날 수 있다.

또한 사람이 어느 순간 잘 못된 선택으로 어디까지 갈 수 있는지 

다시 한 번 생각하게 하는 소설이다.

이책에 다양한 인물들이 나오지만 진짜 궁금한건 마크는 언제부터 그런 생각을 했는지...이다.

가장 가까운 사람도 때론 믿지 못 할 현실이 참담하게 느껴진다.

그리고 어느 한편으로는 가엽고 어느 한편으로는 짜증나게 만드는 에린의 행동이 상당히 입체적이고 섬세하게 그려져서 책을 읽는 내내 자꾸 말을 걸게 만드는 힘이 있는 인물을 그린 작가에게 놀라움을 느끼게 되었다.


오늘도 폭염주의보를 문자로 받아서 더위에 아무것고 하기 싫은 날인데

썸씽 인 더 워터를 읽으며 긴장하면서 시원하고 집중해서 한 순간 빠져들게 만든 심리 스릴러 책으로 더위를 보내게 되었다.

왜 출간 즉시 아마존과 뉴욕타임스에 베스트 셀러 1위에 오른지 알것 같은 책이다.

뉴스위크와 글래머에서 올행의 책으로 선정되어 영화화 한다니 기대가 된다.

사랑스럽고 똑똑한 배우로 알려진 리즈 위더스푼이 판권을 구매해 영화로 만든다니 기대가 크다.

아마 이책을 읽어 본 사람이라며 영화 시나리오처럼 플롯이 짜있는 구성이라 머릿속으로 그림을 그리듯 뛰어난 묘사와 에린의 심리 상태를 보고 영화의 장면들을 그릴수 있을 것이다.

우리가 만약 주인 없는 가방을 발견하면, 그 속에 돈, 다이아몬드, 권총이 들어 있다면

외면하고 돌아설 수 있을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늘따라 달이 참 예뻐서
에든 지음 / SISO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누군가에게 이야기하는것도 누군가의 이야기를 듣는것도 어려운 일이라 이책과 함께하고 싶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생각 빼기의 기술
이우경 지음 / 메이트북스 / 201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꼭 생각이 많다고 좋은 선택을 하는건 아닌것 같아요. 생각빼기 기술 배우고 싶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