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한 20년이라는 기간은 너무 대담한 예측을 잘못 발표하면, 큰 불명예를 뒤집어쓸 스다 있는 기간이기도 하며, 또한 예측자들의 남은 활동 기간과 거의 비슷한 전묘한 시간이기도 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극단적인 변화를 예언하는 사람들에게, 이 20년이라는 시간은 몹시 절묘한 시간 간격이다. 20년이라는 기간은 계속해서 관심의 대상이 될 수 있을 만큼 적절히 짧기도 하지만, 현재에는 짐작만 가능한 일련의 돌파구가 어쩌면 그때쯤에나 나타날 것이라고 상상할 수 있을 만큼, 긴 시간이기도 하다. 반면 이것보다 더 짧은 기간을 상정한 경우를 생각해보자. 앞으로 5년 또는 10년 안에 세상에 큰 영향을 미칠 기술들 중 대부분은 이미 제한적이나마 실제로 사용되고 있을 것이고, 15년 이내에 세계를 바꿀 만한 기술들은 이미 연구실 수준에서는 개발되었거나 개발 중일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애플의 공동 창업자인 스티브 워즈니악이 튜링 테스트 대신 그테스트 라는 것을 제안했어요. 튜링 테스트는 매우 지엽적인 것에 비해 1매우 지엽적인 것에 비해 커피 테스트는 그렇지 않거든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걱정하지 마요, 기계는 단지 우리의 일을 보완해줄 뿐 대체할 수 있진 않을 겁니다.˝ 라고 보는 것이 맞습니다. 저희 분석에 따르면 60%의직업에서 1/3만큼의 업무만 기계가 대신해 준다고 나왔으니까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 분야에 충분한 일자리가 있는 건 아니니까요. 그렇다고 이 분야에 일자리가 없다는 것은 아닙니다. 너무 많은 사람들을 교육시키는 것은 장기적인 해결책이 아닙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