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선택삭제
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서울, 속까지 제대로 알자 (공감1 댓글2 먼댓글0)
<함께 찾아가는 서울 600년 이야기>
2009-02-08
북마크하기 <경복궁에서의 왕의 하루>를 읽고 쓴 왕의 일기 (공감3 댓글6 먼댓글0) 2009-01-13
북마크하기 아이들과 만두 만들기 (공감5 댓글5 먼댓글0) 2009-01-04
북마크하기 <소중한 나의 몸>을 읽고 나 그려보기 (공감2 댓글0 먼댓글0) 2008-11-19
북마크하기 <엄마가 알을 낳았어>를 읽고 달걀에 그림 그리기 (공감3 댓글0 먼댓글0) 2008-11-19
북마크하기 <신데룰라> 읽고 마인드맵 그리기 (공감2 댓글1 먼댓글0) 2008-10-31
북마크하기 글자 없는 그림책 <나무>를 보고 나뭇잎 찍어 표현하기 (공감2 댓글3 먼댓글0) 2008-10-31
북마크하기 <이름 짓기 좋아하는 할머니>를 읽고 (공감3 댓글2 먼댓글0) 2008-10-24
북마크하기 <개미가 날아올랐어> 읽고 개미집 그리기 (공감3 댓글0 먼댓글0) 2008-10-01
북마크하기 <까만 크레파스>를 읽고 불꽃놀이하자 (공감3 댓글2 먼댓글0) 2008-09-24
북마크하기 <으뜸 헤엄이>를 읽고 바닷속 표현하기 (공감7 댓글2 먼댓글0) 2008-08-16
북마크하기 <우리 몸의 구멍> 읽고 소화 과정 그려보기 (공감2 댓글0 먼댓글0) 2008-08-08
북마크하기 <아씨방 일곱 동무> 읽고 12컷 만화 그리기 (공감3 댓글0 먼댓글0) 2008-08-08
북마크하기 <선인장 호텔>에서 사는 동물들 (공감6 댓글4 먼댓글0) 2008-07-17
북마크하기 <무지개 물고기>를 읽고 (공감2 댓글2 먼댓글0) 2008-07-10
북마크하기 <잠옷 파티> 읽고 그림 그리기 (공감1 댓글4 먼댓글0) 2008-06-05
북마크하기 <그림 그리는 아이 김홍도>를 읽고 홍도네 마을 그리기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08-06-05
북마크하기 <개구리가 알을 낳았어>읽고 개구리책 만들기 (공감1 댓글0 먼댓글0) 2008-05-30
북마크하기 <책먹는 여우> 읽고 책표지 만들기 (공감3 댓글6 먼댓글0) 2007-11-19
북마크하기 <지각대장 존>을 읽고 학교 가는 길 그리기 (공감2 댓글4 먼댓글0) 2007-11-13
북마크하기 <늑대가 들려주는~ >를 읽고 신문 만들기 (공감2 댓글0 먼댓글0) 2007-11-13
함께 찾아가는 서울 600년 이야기 산하어린이 153
김근태 지음, 서명자 그림 / 산하 / 2008년 10월
평점 :
품절


우리나라 수도 서울에서 15년 이상 살았지만 내가 얼마나 무심했는지 이 책을 보면서 알았다. 내가 아는 건 서울의 껍데기뿐이라는 생각이 들어서 사실 좀 부끄러웠다. 동네 구석구석에 얽힌 설화를 중심으로 소개하고 있는 이 책을 읽다 보면 서울의 역사와 옛 사람들의 삶까지 고스란히 알 수 있다. 

책을 읽으면서 가장 안타까웠던 부분은 지명이었다. 그 지역의 내력이 들어 있는 아름다운 지명들이 한자화되면서 완전히 다른 지명으로 바뀐 예가 많았기 때문이다. 다시 원래의 지명을 찾는 노력도 하면 좋을 것 같다.

책이 상당히 두꺼워서 부담스러웠는데 두 권으로 편집했으면 더 좋았을 것 같다. 그리고 이야기마다 지역 정보나 중요 사항들을 팁으로 정리해주었더라면 내용이 머릿속에 쏙쏙 들어왔을 텐데 하는 아쉬움이 있었다.   

덕분에 방학 내내 4학년 딸아이와 서울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면서 공부를 많이 할 수 있었다. 방학 숙제로 낼 겸 자료를 찾아 정리해 보았다. 
  
딸아이가 직접 그린 표지. 우리 딸은 서울 하면 타버린 숭례문이 제일  먼저 떠오른다고 했다. 지금 얼마나 복원이 되었는지 궁금하다.


펼친 면의 모습.


한쪽 면 전체를 지도로 보는 서울로 꾸몄다. 지도로 보니까 서울의 전체적인 모습을 알 수 있어서 좋았다. 산과 하천, 한강 다리의 전체적인 모습을 알 수 있다. 서울에 한강 다리가 21개라는 사실. 


서울이라는 지명이 변해온 역사와 지명 유래에 대해 알아보고 4대문과 4소문에 대해서도 찾아보았다. 아래쪽에는 이 책에 나온 설화를 정리한 후 미니북을 만들어서 붙였다. 서울에 갔을 때 지하철 노선도는 필수니까. 내가 서울을 떠나 온 사이에 서울 지하철이 엄청 복잡해진 걸 알겠다.


딸아이가 재미있게 읽은 설화 다섯 가지만 뽑았다. 


 
직접 글씨를 쓰던 딸이 손 아파 죽는다고 하는 바람에 결국 내가 타이팅을 해주었다.



 
 
순오기 2009-02-08 10:30   댓글달기 | URL
어~ 나도 어젯밤부터 이 책 읽고 있어요.^^
우리 큰딸이 교사할때 써먹어야 겠다고 욕심내는 책이에요. 사실은 그래서 이벤트 응모해 당첨됐는데 게으름 부리느라 서평은 엄청 늦었어요.ㅜㅜ
따님의 독후활동은 언제나 감동이예요~~ 방학과제물로 한 건가 봐요.^^

소나무집 2009-02-08 10:39   URL
저도 공짜로 책 준다고 덥석 받았다가 독후 활동 때문에 내내 고민한 책이랍니다. 지도하는 엄마가 더 힘들어요.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