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1일 금요일입니다. 오늘도 좋은 오후 보내고 계신가요. 오늘은 바깥의 날씨가 많이 흐리고 조금은 비올 것처럼 보여요. 우산 없이 나왔는데 괜찮을지 모르겠네요.^^;

지금 시간이 네 시에서 다섯 시 사이라서 한참 밝고 좋을 낮 시간인데, 세 시 조금 지난 시기부터 조금씩 날씨가 흐려지는 느낌입니다. 미세먼지는 많아도 눈에 보이지 않는다 하고 황사도 오는 계절이라 비가 올 지는 모르겠어요. 요즘은 꽃피는 계절이라서 이런 시기에는 황사같은 것이 아니더라도 알레르기 대비로 마스크를 쓰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오늘이 벌써 금요일이네요. 이번주는 월요일에서 바로 금요일로 온 것처럼 한 주가 빨리 지나가는 것 같아요. 중간에 날짜가 없었던 것도 아닌데 가끔씩 더 빨리 지나가는 때도, 조금 지루하고 느리게 가는 때도 있습니다. 처음에는 시간이 조금 늦게 가는데 점점 빠르게 지나가는 느낌이 드는 건 늘 있는 일인데도 알아차리면 깜짝 놀라게 됩니다.

비가 오더라도 우산 없는 사람 생각해서 조금 늦게 왔으면 좋겠어요.
즐거운 금요일 보내세요.^^

------

오늘이 37일차

1. 날짜를 세는 것은 의미가 없는 일일지도 모르지만, 그래도 이렇게 하지 않으면 더 빨리 지나갈 것만 같은 생각이 듭니다. 마음은 33일 정도 되는 날짜에서 계속 지나가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건 벌써 월요일의 일이네요.^^;

2. 책을 조금 빨리 읽을 수 있으면 좋겠지만, 기억도 조금 많이 되면 좋겠지만, 금방 생각해낼 수 있으면 좋겠지만.... 그러려면 시간이 필요하다는 것도 생각해야 합니다. ^^

-----

아빠가 달려갈게! 라는 제목도, 귓속말을 주고 받는 아이와 아빠가 무척 가까워보여서, 따뜻하고 좋아보이네요.^^






댓글(4) 먼댓글(0) 좋아요(3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yureka01 2017-04-22 07:37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떨어진 꽃잎보니 봄이 다 가는 구나 라는 싱징성이네요.^^.어흑....

서니데이 2017-04-22 14:26   좋아요 0 | URL
많이 떨어지긴 했지만 그래도 아직은 꽃이 핀 나무가 꽤 있어요. 꽃잎이 두 장 가까이 있는 모습이 다정해 보여서 사진찍어봤습니다.
유레카님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pek0501 2017-04-22 14:1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오늘 날씨는 화창하여 운동하고 돌아오는 길에 동네 꽃 구경을 실컷 하고 왔답니다.
꽃 사진도 찍고요.
예쁜 꽃들이 지고 말까 봐, 시간이 멈추어 줬으면 하고 바라게 되네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서니데이 2017-04-22 14:29   좋아요 1 | URL
오늘은 아침에 뉴스를 찾아봤는데 기온도 오르고 날씨도 좋을 거라고 했어요.
지난주말과 이번 주말 사이에 비가 온 날이 있어서 벚꽃이 많이 져서 아쉽지만, 비 때문에 새로 피는 꽃도 있어요. 네. 저도 시간이 조금 천천히 지나가면 좋겠어요.
pek0501님 편안한 주말 보내세요.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