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인의 옷장 - 알고 입는 즐거움을 위한 패션 인문학
임성민 지음 / 웨일북 / 2017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불과 얼마 전까지 옷에 대한 나는 무관심이
었다....

가끔 와이프하고 백화점이라도 갈 때가 있으면 왜 그리도 돌고 또 도는지 도통 이해
할 수가 없었다....

패션에는 문외한이었다...



요즘은 나이가 50에 접어 드니 옷에도 언제부터 신경이 쓰이는 것이 사실이다.
비싼 옷이 아니라도 옷에는 흐름 즉 유행이
있다는 것을 이제서야 알았다.

동대문에 가보면 확연히 알 수 있다.
같은 디자인이 여기저기 있다.
무엇이 진짜고 카피본인 줄 알수 없을 뿐더러 그것은 중요한 것이 아니다....


그런데 동대문을 가고 느낀 점은 예전같지
않다는 점이다. 빈 매장이 눈에 많이 띄었다.
그 만큼 경제가 어렵다는 반증은 아닐까?


패션은 뽐내기라고 한다.
자신감이자 과시라고도 한다.
자기 스스로 드러냄을 즐기고 이를 통해
만족감을 얻는 것이 패션을 향유하는 방법이라고 한다.....


젊음이 아까운 나이에
멋을 내고 싶은 것은 당연하다.
청춘에게 패션은
아름다움에 대한 욕망이면서
경제적으로 여유로운 기성세대에
기죽지 않을 수 있는 무기다.

같은 옷이라도유행에
 10년 앞서면 망측한 indecent
유행에 5년 앞서면 뻔뻔한 shameless
유행에 1년 앞서면 과감한 daring
유행일 때는 맵시 있는 smart
유행이 1년 지나면 촌스러운 dowdy
유행이 10년 지나면 끔찍한 hideous
유행이 20년 지나면 우스꽝스러운ridiculous
유행이 30년 지나면 재미있는 amusing
유행이 50년 지나면 진기한quaint
유행이 100년 지나면 낭만적인 romantic유행이 150년 지나면 아름다운beautiful옷이 된다.
- 제임스 레이버 James Laver

패션에는 개인의 취향과
대중의 선택이 동시에 담긴다.
내가 좋아하는 나의 모습을
남에게 보여주는 방법이기 때문이다.
색깔과 모양 같은 구체적인 대상에
당대의 규범과 사회적 요구가 있다.
패션은 시대를 읽는 텍스트다.

패션은 창의성을 실현하는 분야지만
아트나 공예와는 다르다.
이윤을 좇는 시장의 상품이기 때문이다.
달콤한 유행의 향기는
사람들의 지갑을 열고
금세 날아가는 시간의 향을 뿌린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는 이제 설득이 어렵지 않다 - 어떤 상황에서도, 누구를 만나도 원하는 것을 얻는 기술
나탈리 레이놀즈 지음, 박선령 옮김 / 교보문고(단행본) / 201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살아가는데 있어서 설득과 협상은 끊임없이
생겨난다....
그러나 가정에서도 배우자와 자녀의 마음을
움직이는 일조차 내 뜻대로 되지 않는데
전혀 모르는 남이 내가 원하는 것을 선뜻
내어줄 리는 없다.
그래서 대부분의 사람은 이런 줄다리기를
어려워하고, 설득을 위해서 들어가는 수고
로움과 협상 과정의 껄끄러움을 견디는 게
싫어서 그 상황을 피하고 만다.

하지만 저자 나탈리 레이놀즈는 설득과 협상은 무언가를 얻기 위해서가 아니라
잃지 않기 위해서 하는 것이라고 강조한다.

눈을 뻔히 뜬 채로 코 베이거나 억울한 상황
을 맞이하기 싫다면 지금부터라도 피하지
만 말고 전술을 배우고 나만의 노하우가 필요한 시기인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스타의 서재 - 스타들은 어떤 책을 읽었을까?
연승 지음 / 북오션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책은 배우부터 아이돌그룹까지 스타들의
추천 도서를 소개한다.

뮤지컬 배우인 김호영은 성공한 사람들의
비결을 모은 책 ‘시크릿‘을 추천했다.
이유는 긍정적인 생각의 중요성을 일깨워줘
어려움을 극복할 지혜를 주었다는 것이다.

현역 최고령 배우인 이순재님은 85세의
나이에도 아무리 일정이 바빠도 자기 전에
꼭 책을 읽는다고 한다. 캐릭터 연구에 도움이 된다는 설명이다. 그는 나관중의
‘삼국지‘를 인생의 책으로 소개한다. 이유는
˝키도 작고 외모도 평범한 내가 이름없는 배역 조차 얻어낼 수 없을 때 삼국지에 등장
하는 영웅호걸의 이야기를 보며 용기를 얻었다.˝고 한다. 그는 또 문장의 힘이 살아
있는 셰익스피어의 ‘햄릿‘을 선물하고 싶은
책으로 꼽았다. 그의 독서에 대한 습관을 이렇게 말한다. ˝완독할 필요도, 꼼꼼하게
정독할 필요도 없다. 그냥 시간 날 때마다
조금씩 읽는 것이 중요하다.˝

나 역시 독서는 습관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부담 없이 읽기에 좋은 책이다...

내일이 한글날이라 수요일이 휴무다
이번주는 빨리 그리고 여유있게 지나 갈듯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기업가정신
김동기 지음 / 현대경영사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2019년 3월 5일 한국은행은 ˝한국의 1인당
국민소득이 2018년 기준 3만1천349달러
라고 발표 했다.˝
한국의 1960년대 1인당 국민소득은 670달
러였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 회장 강덕영 부터
GS그룹 회장 허창수까지 50명의 기업가
정신을 나열한 책이다...

 사업가가 실패하는 이유는 올바른 방법으로 경영하는 대신 잔꾀를 부리는 잔머리 굴리기를 더 선호했기 때문이다.˝
- 피터 드러커
˝The reason why businessman failed is, they preferred to be clever rather than right.˝
-P.F. Drucker

˝Be true to your work and work be true to you.˝
˝그대가 일에 충실하면 일도 그대에게 충실할 것이다.˝

˝어떤 기업이 성공하느냐 실패하느냐의 차이는 종업원들의 재능과 열정을 얼마나 잘 끌어내느냐 하는 능력에 의해 좌우된다.˝
- 토머스 제이 왓슨(Thomas J. Watson) IBM 전 CEO
˝독서하라(Read), 경청하라(Listen), 토론하라(Discuss), 관찰하라 -(Observe), 그리고 생각하라(Think).˝ - 토머스 제이 왓슨(Thomas J. Watson)의 ‘Think‘에서

˝눈으로 남을 볼 줄 아는 사람은 훌륭한 사람이다. 그러나 귀로는 남의이야기를 들을 줄 알고, 머리로는 남의 행복에 대해서 생각해줄 줄 아는 사람은 더욱 훌륭한 사람이다!˝ 

윤영달 회장의 기업가정신 키워드① 줄탁동시(卒琢同時) 쪼는 곳을 깨트려 주자. 
병아리가 알에서 나오기 위해서는 새끼와 어미닭이 안팎에서 쪼아야 한다. 위와 아래, 안과 밖이, 절묘한 시점에 힘을모아야 한다.
② 선택 후 집중: ‘선택과 집중‘이 아니라 ‘선택 후 집중‘이다. 선택이 결과를 담보한다.
③ 몰입: 아름다움(풍류)에 미치다. 국악, 조각, 시 등 예술활동에 몰입하다.
 ④ 목계(木鷄): 초월의 의지다.
 사람이나 조직은 잘나갈 때 겸손하고, 어려움에 처해서라도 자신감을 잃어서는 안 된다. 나무로 만든 닭처럼….
⑤ 심부재언 시이불견(心不在焉 視而不見): 마음에 있지 아니하면, 보아도 보이지 않 고, 들어도 들리지 않고, 먹어도 그 맛을 알지 못한다.
- 윤영달 회장, 과자는 마음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살다, 읽다, 쓰다 - 세계문학 읽기 길잡이
김연경 지음 / 민음사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고전을 읽는데
도움이 되는 책인 듯 싶다...

물론 각자의 몫은
언제나 존재하지만 말이다....

˝그러나,
그는
생각하는
갈대이다˝

 오히려 소리 없는 거미와도 같은 권태가 그녀의 마음 구석구석의 그늘 속에 거미줄을 치고 있었다.˝

고운 것은 더럽고 더러운 것은 고웁다.
탁한 대기, 안개 뚫고 날아가자.

모든 것은 변할 뿐입니다. 없어지는 것은 하나도 없습니다. 

우리처럼 생각하는 자들에게 있어서는 모든 사물 자체가 춤춘다. 만물은 다가와서 손을 내밀고 웃다가는 달아난다. 그리고다시 되돌아온다.
모든 것은 가고, 모든 것은 되돌아온다. 존재의 수레바퀴는 영원히 굴러간다. 모든 것은 죽고, 모든 것은 다시 꽃피어난다. 존재의 세월은 영원히 흘러간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