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마다 빠짐없이 맞이하는 귀빠진 날~~~
늘어가는 흰머리와 나이테를 생각하면 귀빠진 날이 점점 무서워진다. 

그래도 좋은 건,
특별한 선물을 챙겨주는 이들이 있다는 것!^^   

일등으로 선물을 보낸 ㅁ님의 <고전 탐닉> 표지와 편집, 가름끈도 세련된 갈색톤~  고맙습니다!!
날새면 친정엄마 생신축하로 서울가면서 요 책 들고 갈 거에요.
갈 때는 고속버스라 책을 읽긴 어렵지만, 돌아오는 기차에서는 읽을 수 있겠지요.^^

   

동서양 고전 56편이 수록되었는데, 하나의 고전을 단 네 장으로 압축해내는 신공의 허연기자
정말 기대하지 않을 수 없는 책이라는 소문이 자자하다니 직접 살펴보고 평점을 매겨야죠!



올해는 책 뿐 아니라 달달한 선물을 챙겨줘서 우리 애들과 함께 입이 더 즐거웠다는~~~ㅋㅋ   
요네하라 마리 여사 유리컵에 꽂.혔.다.는 페이퍼를 보고 <차이와 사이>를 보내준 프~ 님.
마리 여사 유리컵에 오렌지 쥬스를 담아 달달한 초코바를 곁들여 <나의 침울한 소중한 이여> 시집을 펼치다~

 

국제화란 세계 최강국의 기준에 맞추는 게 아니다. 문화라는 관점에서 세계를 보면, 군사력이나 경제력이 약해도 어느 언너, 어는 문화든 어떤 의미에서 똑같이 풍성하고 재미있고 가치가 있다.(157쪽)

 
 

알라딘 공식애인 ㅁ님의 푸짐한 선물, <러시아통신> <그 사람을 본 적이 있나요?> <내 가슴에 해마가 산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달달한 레돈도까지 챙겨줘서 고마워요!

 

 

 

 

 



    
  


희망찬샘의 사인본 <아이 스스로 즐기는 책벌레 만들기> 희망찬샘처럼 우리딸도 앞으로 제자들을 책벌레로 만들었으면~

  

 


안오일 시인의 사인본 <올챙이 아빠> 2010년 눈높이 문학상 단편부분 수상작이다.

  
"아빠가 없다는 거 가끔 아쉬울 때가 있지만 괜찮다. 엄마가 있으니까. 하지만 아빠와의 추억이 하나도 없다는 게 왠지 허전하다. 상우가 부럽다. 기억은 못 하더라도 사진이라도 있다면....."
(33쪽) 상우를 부러워하는 석이는 왜 아빠가 없을까..... 읽어보면 알겠지요.



선물 받은 책을 모아 모아서 인증샷, 요네하라 마리 여사 특집 같기도 한~

 


작년에 사 준 고급 머리핀을 교실 바닥에 두번 떨쳐 잘려져 나간 장식들이 못내 아까웠는데,
올해는 부러지거나 깨지지 않는 소박한 것으로 사가지고 온 와일드 보이 엄마~ 나보다 어리지만 항상 언니 같은 이웃이다.

   


 
<링컨차를 타는 변호사> 세계적인 베스트셀러라는 명성이 따라 붙은 책은 못 읽었지만 영화는 정말 괜찮았다.
변호사 유전자를 타고 난 듯 속물이지만 양심적인 변호사 역을 제대로 해낸 매튜 매커너히, 정말 멋졌다. 한번 더 보고 싶을 만큼...

어제 이웃에 사는 교수님 덕근맘과 생일기념 영화도 보고 냉면도 먹었으니 됐고, 오늘은 친정엄마 생신축하하러 서울 갑니다. 엄마도 보고 딸도 보는 모녀 3대의 만남이다. 

 
*베풀어 준 사랑에 감사하며 즐거운 시간 만끽하는 것으로 보답하렵니다.^^


댓글(23) 먼댓글(0) 좋아요(2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hnine 2011-06-18 05:0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순오기님, 생신 축하드립니다.
매년 생신 맞으실때마다 에너지가 더블 업 되시나봐요. 갈수록 눈부신 활약을 보여주시니.
며칠 전 프리젠테이션 하시는 사진 보면서는 저도 모르게 와~ 했답니다 ^^
오늘, 축하 많이 받으시고 친정 어머니 축하도 해드리고, 좋은 시간 되시길 바랍니다.

순오기 2011-06-18 09:47   좋아요 0 | URL
고맙습니다~ 이제 출타합니다!^^

2011-06-18 06:37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1-06-18 09:48   URL
비밀 댓글입니다.

후애(厚愛) 2011-06-18 06:4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생일 축하드립니다.
오늘 즐겁고 행복하게 보내세요~ ^^

순오기 2011-06-18 09:48   좋아요 0 | URL
고마워요~~ ^^

마노아 2011-06-18 10: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축하해요, 순오기님! 지금은 친정 어머니 만나서 모녀3대가 즐거운 시간 보내고 계시겠죠? 행복 가득한 시간 보내고 오셔요~
링컨 차를 타는 변호사 영화 보기 전에 책 보려고 책을 샀는데 아직 시작도 못했어요. 다음주에 영화 보기 전에 꼭 봐야겠어요.^^

프레이야freyja-고마워영화 2011-06-18 10:4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기언니 모녀 삼대 지금쯤 만났으려나요. 행복한 시간 보내고 오세요.
에너지여사는 늘 충전이 필요해요.ㅎㅎ
친정엄니 생신도 축하드려요^^
링컨차를타는변호사는 꼭꼭 언능 보러가야쥐~~

alsgktjwkd 2011-06-18 13:1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
매일 순오기님의 서재를 통해 공부(?)하는데 처음으로 글을 남깁니다.

마녀고양이 2011-06-18 13:4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언니, 생일 축하드려요!
마니마니 생일 축하드리고, 입으로 때워서 죄송해요!
즐거운 날 되세요~

글샘 2011-06-18 14:0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 이 페이퍼를 읽고 나니, 왠지 선물을 보내야 할 거 같은 마음이... ^^
생신 축하드립니다.ㅎㅎ

2011-06-18 14:2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1-06-18 14:44   URL
비밀 댓글입니다.

소나무집 2011-06-19 07: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생일 축하 드려요. 엄마랑 즐거운 날 보내고 오세요.

blanca 2011-06-18 23:0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순오기님 생신 축하드리고 언제나 건강하시고 서재에 계셔 주세요. 순오기님 덕택에 알라딘은 언제나 포근하고 든든하답니다.

잘잘라 2011-06-19 06:0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찬란한 아침 햇살과 함께 인사드립니다.
음~ 신선해요, 풍성해요.
저 밝고 빛나는 태양처럼, 알라디서재를 밝혀주세요.
존경하는 순오기님, 사랑하는 순오기님!!

찌찌 2011-06-19 07:5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기언니! 생신 축하 드려요. 에구~ 어제 였네. 늦었지만 맘은 유통기간 지나지 않았다는거 아시죠?
저가 요즘 유정이 첫영성체 교리중이라서 주말에 바빠요. 바빠~
전 언제쯤 멋지게 모든 일을 해내려나....ㅠㅠ
늘 언니가 넘 존경스럽당^^

무스탕 2011-06-19 10: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하루 늦었지만 새일 축하드립니다 ^^;
항상 건강하시고 늘 곁에서 좋은 말씀 많이 해주시고 하소연도 들어주시구요 ^^

saint236 2011-06-19 12:5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생신 축하드립니다.

세실 2011-06-19 21:5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순오기님, 생일 축하드려요~~~
가장 행복한 날 보내셨죠? 3대의 즐거운 만남이 눈에 선합니다.

울보 2011-06-19 23:4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생일 축하드립니다,,아니 생신축하드린다고 해야 하나???나이가,,저에게 언니니까 그냥 생일 축하드려요,,
전 너무 조용히 그어느 누구도 몰랐던 생일인데 님은 참 덕을 많이 쌓으셨나봐요,
전 세삼반성하면서 제 생일날 엄마에게 전화드리고 고맙다 사랑한다 하고 보냈는데,,
ㅎㅎ 어제 즐거운 하루 보내고 오늘도 즐겁게 보내셨지요,,,,

순오기 2011-06-20 11:1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축하해주신분들, 모두모두 고맙습니다~~~~ 배꼽인사!^^
어젯밤 11시에 집어 들어왔는데, 오기 전에 급하게 먹은 쇠고기 로스가 문제였는지 화장실 들락날락...
계속 매실 물만 먹어서 장까지 완전히 비웠으니 곧 괜찮아지겠지요.
그래도 막내 여권신청하러 나갑니다~~~

수퍼남매맘 2011-06-20 14:4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당발이신 걸 알겠네요.이렇게 축하 선물이 많다니... 늦었지만 생신 축하드려요. 인생의 선배로서, 알라디너의 선배로서 항상 좋은 모습 보여 주셔서 고맙습니다. 언제나 건강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