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괴물 백과
곽재식 지음, 이강훈 그림 / 워크룸프레스(Workroom) / 2018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에게 도깨비는 모름지기 정수리에 뿔이 돋아나 있고 거적 비슷한 천을 몸에 두른 채 울퉁불퉁한 방망이를 손에 들고 있어야 한다. 구미호는 풀어헤친 머리에 소복을 입고 둔부 근처에 여우 꼬리 아홉 개가 달려 있어야 한다. 하지만 이런 모습은 정확한 근거 없이 평소에 대중매체를 통해 접한 경우가 제법 흔하다는 것이다.

 

-알라딘 책소개

 

 

 

 

적색일괴
하늘을 날아다니는 밥그릇 모양의 거대한 해파리 같은 것. 크기는 사람 키의 열 배만 하다. 색깔이 붉은색과 흰색을 오간다. 비단처럼 윤기가 나고 천처럼 너울너울 펼쳐질 수 있다. 움직일 때는 몸이 마음대로 구부러진다. 평소에는 머리와 발을 숨기지만 머리를 내밀면 용만큼 무섭다.

 

 

 

 

출목축비
돌탑 구멍에 산다. 무척 크며 네발짐승의 형체다. 눈은 튀어나오고 코는 찌그러지고 입꼬리는 귀까지 닿아 있고 귀는 늘어지고 머리칼은 솟아 있고 양 날개가 활짝 펼쳐진 모양이며 몸은 붉고 푸른 빛으로 알록달록하다. 악취를 풍긴다. 밤에 나타나 사람을 놀라게 하는데 딴청을 부리거나 별것 아니라고 여기면 덤비지 않는다.

 

 

 

 

 

 

 

 

 

 

 

 

 

 

 

 

 

 


댓글(6) 먼댓글(0) 좋아요(4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카스피 2019-04-03 21: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좋은 책이지만 저자의 약속 불이행으로 현재 인터넷에서 난리가 난 책이죠^^;;;

후애(厚愛) 2019-04-05 15:51   좋아요 0 | URL
아 그런 일이 있었군요.
사실 다른 저자도 몇년째 독자들과 약속해 놓고 아직까지 안 나온 책들이 있는걸요..ㅠㅠ
환절기 감기 조심하세요.^^

2019-04-09 23:5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04-10 10:41   URL
비밀 댓글입니다.

카스피 2019-04-16 08:06   좋아요 0 | URL
ㅎㅎ 약속불이행은 저자가 크라우드 펀딩을 하면서 책 구매자들에게 한국괴물백과는 한정판으로 판매할거라고 약속을 한뒤에 전량 판매가 완료되자 몇개월만에 메이저출판사와 계약을 맺고 서점에 책을 풀어서 기존 독자들이 사기라고 난리가 난 사건이지요^^;;;

후애(厚愛) 2019-04-16 16:04   좋아요 0 | URL
제가 잘못 이해했네요.^^;;;
자세한 설명 감사드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