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컨디션이 안 좋아서 그런지 속이 많이 거북하다.

신경쓰는 일이 그리 많지도 않고

스트레스 받는 일도 예전보다 많지도 않은데...

위장이 안 좋아서 가끔씩 이렇게 애를 먹인다.

이러다 또 좋아지겠지.

 

 

다 갚았다.^^

미국 은행에 대출 받았던 돈을 5년 9개월만에 다 갚았다.

기간은 15년인데 빨리 갚은 셈이다.

속이 후련하다.^^

알고 있는 친구들이 축하한다고 잘 했다고...박수를 쳐 주고.

옆지기와 나는 서로를 수고했다고 어깨를 토닥토닥~

 

 

 

 

이웃님들^^

환절기 감기조심하시고,

10월에도 건강하게, 행복하세요.^^

 

 

 

 

 

 

 

 

 

 

 

 

 

 

 

 

 

 

 

 

 

 

 

 

 

 

 

 

 

 

 

 

 

 

 

 

 

 

 

 

 

 

 

 

 

 

 

 

 

 

 

 

 

 

 

 

 

 

 

 

 

 

 

 

 

 

 

 

 

 

 

 

 

 

 

 

 

 

 

 

 

 

 

 

 

 

 

 

 

 

 

 

 

 

 

 

 

 

 

 

 

 

 

 

 

 

 

 

 

 

 

 

 

 

 

 

 

 

 

 

 

 

 

 

 

 

 

 

 

 

 

 

 

 

 

 

 

 

 

 

 

 

 

 

 

 

 

 

 

 

 

 

 

 

 

 

 

 

 

 

 

 

 

 

 

 

 

 

 

 

 

 

 

 

 

 

 

 

 

 

 

 

 

 

 

 

 

 

 

 

 

 

 

 

 

 

 

 

 

 

 

 

 

 

 

 

 

 

 

 

 

 

 

 

 

 

 

 

 

 

 

 

 

 

 

 

 

 

 

 

 

 

 

 

 

 

 

 

 

 

 

 

 

 

 

 

 

 

 

 

 

 

 

 

 

 

 

 

 

 

 

 

 

 

 

 

 

 

 

 

 

 

 

 

 

 

 

 

 

 

 

 

 

 

 

 

 

 

 

 

 

 

 

 

 

 

 

 

 

 

 

 

 

 

 

 

 

 

 

 

 

 

 

 

 

 

 

 

 

 

 

 

 

 

 

 

 

 

 

 

 

 

 

 

 

 

 

 

 

 

 

 

 

 

 

 

 

 

 

 

 

 

 

 

 

 

 

 

 

 

 

 

 

 

 

 

 

 

 

 

 

 

 

 

 

 

 

 

 

 

 

 

 

 

 

 

 

 

 

 

 

 

 

 

 

 

 

 

 

 

 

 

 

 

 

 

 

 

 

 

 

 

 

 

 

 

 

 

 

 

 

 

 

 

 

 

 

 

 

 

 

 

 

 

 

 

 

 

 

 

 

 

 

 

 

 

 

 

 

 

 

 

 

 

 

 

 

 

 

 

 

 

 

 

 

 

 

 

 

 

 

 

 

 

 

 

 

 

 

 

 

 


댓글(10) 먼댓글(0) 좋아요(6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8-10-04 14:46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10-04 16:55   URL
비밀 댓글입니다.

stella.K 2018-10-04 15:5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찌된 일인지는 모르겠으니 어쨌든 빚을 청산하셨다니
저도 축하드리고 싶어지네요.
이제부턴 다리 쭉 뻗고 주무실 수 있게 되셨습니다.
얼마나 후련하십니까? 다시 한 번 축하드립니다.^^

후애(厚愛) 2018-10-04 16:43   좋아요 0 | URL
급하게 쓸 일이 생겨서 대출을 받았어요.
살아오면서 처음으로 대출을 했네요..
그 때 한국에 오자마자 집안에 안 좋은 일이 생겨서...
축하 감사합니다.^^
이제 마음도 몸도 편해지는 기분입니다.
빚을 청산하니 정말 후련하고 너무 좋으네요.
다시 한 번 축하 감사합니다.^^


서니데이 2018-10-04 18:0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5년 기한을 5년 9개월에 상환하셨다니, 그동안 부담감 많으셨겠어요.
앞으로는 큰 스트레스 받을 일이 하나 사라진 거니까, 축하드립니다.
오늘 저녁에는 맛있는 저녁 드시면서 좋은 기분 나누시면 좋겠어요.
요즘 날씨가 갑자기 차가워지니까 감기 조심하시고요.
후애님, 좋은 저녁시간 보내세요.^^

후애(厚愛) 2018-10-05 09:35   좋아요 2 | URL
축하 감사합니다.^^
부담도 있었지만 조금은 힘이 들었어요.
15년도 길었지만 5년 9개월이라는 세월도 너무 길었던 것 같아요.
지금 생각해 보면 시간이 참 빨리 지나갔구나...
오늘은 비가 내리네요.
주말도 내린다는데 날씨가 더 쌀쌀해질 것 같아요.
서니데이님께서도 감기조심하시고, 즐거운 하루 되세요.^^

책읽는나무 2018-10-04 19:4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우와~~어떡하면 10년이나 땡겨서 대출금을 다 갚을 수가 있나요?
대단하십니다.진짜루요^^
그리고....저도 축하드려요.
부럽습니다.저도 후애님처럼 대출금 빨리 갚고 싶네요ㅋㅋ

후애(厚愛) 2018-10-05 09:41   좋아요 1 | URL
축하 감사합니다.^^
옆지기가 계산해 보니까 5년안에 갚을 수 있겠다 하더라구요.
우리가 고생이 되겠지만 빨리 갚자 해서 결정을 했었답니다.
좀 어려운 결정이었지만요..
무엇보다 도움이 되었다면 옆지기 군인 퇴직금이 있으니까 그걸로
매달 대출금을 갚고 들어오는 월급으로 생활했어요.^^
은행 매니저도 저희보고 대단하다고 했었어요.ㅋㅋ
책읽는나무님, 아자아자 화이팅~!!!!입니다.^^

2018-10-06 10:32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10-10 17:08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