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점짜리 도시락 그림책 마을 3
구스노키 시게노리 글, 이토 히데오 그림, 유문조 옮김 / 위즈덤하우스 / 2016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이들에게 소풍은 너무나도 설레는 날입니다. 아무리 아침잠이 많은 아이라 할지라도 깨우지 않아도 눈이 떠지게 만드는 힘이 있는 날이죠. 그런 소풍에 기대되는 것은 바로 엄마가 싸주시는 도시락이 아닐까요?

 

나오 역시 그렇습니다. 특히, 나오네 엄마는 멋진 도시락을 싸주시기로 유명합니다. 반의 모든 친구들이 부러워하고 칭찬할 만큼 멋진 도시락을 말입니다. 이번 소풍에는 과연 엄마가 어떤 멋진 도시락을 싸주실까요?

 

그런데, 어쩌죠? 나오네 엄마가 아파요. 몸살이 난 걸까요? 나오에게 걱정하지 말라고, 내일 아침에는 꼭 멋진 도시락 싸주겠다고 말씀하시지만, 아무래도 힘들 것 같아요. 많이 아프신 것 같거든요. 그럼 나오는 어떻게 하죠? 엄마의 멋진 도시락을 싸가지 못하는 걸까요?

 

구스노키 시게노리의 『만점짜리 도시락』은 이렇게 소풍에 싸간 나오의 도시락이 만점짜리라는 겁니다. 왜 그럴까요? 엄마가 아픈데도 불구하고 멋진 도시락을 싸주셔서 그럴까요? 아니면, 엄마가 아파서 아빠가 대신 싸주신 걸까요? 아닙니다. 나오가 소풍 날 아침 일찍 일어나 편의점에서 산 도시락입니다.

이 도시락은 그저 돈을 주고 산 도시락에 불과합니다. 그러니 멋진 도시락을 기대하던 나오 친구들도 깜짝 놀랄 그런 도시락이죠. 하지만, 이 도시락이 바로 ‘만점짜리 도시락’입니다. 엄마가 아프기에 그런 엄마가 힘들게 도시락을 싸지 않도록 나오가 아침 일찍 사왔으니까요. 이 도시락에는 바로 엄마를 걱정하는 나오의 마음, 나오의 사랑, 나오의 배려가 담겨 있거든요. 게다가 그동안 모든 동전을 모아 계산하는 나오의 모습이 너무 귀엽고 사랑스럽답니다.

 

이처럼 엄마를 생각하는 아이의 마음이 너무 예쁘네요. 뿐 아니라, 이런 이야기를 듣고 함께 엄지 척!!! 내미는 반 친구들도 멋지고요. 짧은 그림동화이지만, 그 감동의 여운이 길게 남는 동화입니다. 뿐 아니라, 엄마의 정성과 사랑이 아닌, 아이의 그 마음을 다루고 있어 발상의 전환이란 생각도 드는 그런 동화네요. 정성껏 만든 도시락이 아닌, 편의점에서 산 도시락이 어떻게 하여 ‘만점짜리 도시락’이 되는지를 보여주는 감동의 동화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