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 발로 걷는 개 메이티 - 미국 부키스 브라보상 수상작, 유기견과 열 살 소녀의 리얼 스토리 꿈쑥쑥문고 2
브룩 스미스 지음, 알리 아널드 그림, 하연희 옮김 / 아름다운사람들 / 2014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미미는 어려서부터 동물을 사랑하던 소녀랍니다. 그런 미미는 유기견 보호소에 자원봉사를 다닙니다. 그러던 어느 날 유기견 보호소에서 운명적 만남을 갖게 됩니다. 바로 메이티라는 개를 만난 거죠. 메이티는 사랑스러운 개이지만, 강아지였을 때, 다리 하나를 잃어 다리가 하나 부족한 개랍니다.

 

이런 개와 세상에 둘도 없는 친구인 미미는 멋진 모험을 시작하게 된답니다. 그건 바로 자신이 구해낸 동물들을 하나하나 기록해가는 겁니다. 이모네 농장에서 날개가 부러진 새를 치료해주기도 하고, 엄마를 잃고 헤매단 아기 다람쥐에게 엄마를 찾아주기도 합니다. 정말 동물을 사랑하기에 이런 일들을 하는 거겠죠.

 

그러던 어느 날 미미는 메이티와 함께 “동물 구조대”를 결성했다고 널리 알리기로 합니다. 직접 많은 포스터를 만들어 마을 곳곳에 붙여두네요.

 

그런 미미에게 전화가 왔네요. 조지라는 남자아이인데, 친구의 애완용 쥐를 잠시 맡았는데, 쥐가 사라졌네요. 과연 미미와 메이티는 이 사건을 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까요?

 

이 이야기는 실화입니다. 하지만, 실화라기보다는 한편의 예쁜 동화 같네요. 저자는 주인공 미미의 엄마랍니다. 딸과 딸의 가장 가까운 친구 메이티의 이야기를 동화처럼 꾸몄네요.

 

동물을 사랑하는 소녀와 세 발로 걷는 개와의 둘도 없는 우정, 그리고 그 우정에 더하여 주변의 동물 친구들을 도와가며, 오늘도 공책을 채워나가는 모습이 참 멋스럽네요.

 

이 책의 처음 제목을 보고는 내용이 조금 무겁지 않을까 생각했답니다. 하지만, 책 내용은 결코 무겁지 않답니다. 앞에서도 말한 것처럼 마치 예쁜 동화 이야기 같답니다. 그림도 귀엽고요. 이 책은 어린이에게 우정과 사랑, 배려와 용기를 일깨워 준 공로로 미국의 “부키스 브라보상”을 수상했다고 하네요.

 

미미와 메이티의 우정이 영원하길 바랍니다. 그리고 이 이야기를 통해, 장애가 있는 동물들에 대한 관심과 애정이 더 높아진다면 좋겠네요.

 

[아름다운사람들 출판사에서 도서를 지원 받아 작성된 서평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