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직서에는 아무도 진실을 말하지 않는다
장재열.장수한 지음 / 스노우폭스북스 / 2017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직서에는 아무도 진실을 말하지 않는다'

사직서에서는 알 수 없는 진실이 너무나 궁금해서 책을 들었습니다. 인사담당자는 물론 팀장급들에게도 미치도록 궁금한 진실일거라 생각합니다. 

우리는 대부분의 퇴사 사유로 '건강문제'로 기재하지만 그것은 거짓말인건 아시죠? 그럼 도대체 퇴사의 진짜 이유는 무엇일까요? 

재직중인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한 퇴사 사유를 순서대로 나열하면 첫째는 연봉. 둘째는 업무만족도. 셋째는 과도한 업무량. 넷째. 다섯째는 상사와의 관계. 업무적성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정작 이렇게 답변한 사람들 중 불과 14%만이 퇴사했다고 합니다. 

퇴사한지 1년 이내의 퇴사자들로 대상을 바꾸었더니 연봉은 2번째이유고요. 1순위는 자신의 미래가 불투명해서라고 합니다. 한마디로 비전이 안보인다는거죠. 

책제목이 던진 궁금증은 해결되었지만 이 책은 이제부터가 시작입니다. 지금의 한국은 입사하기도 어렵지만 퇴사하기도 어렵다는 '입퇴양난'의 상황이지요. '퇴사'에 이르는 과정과 결과에는 개인의 문제는 아주 작은 일부에 불과합니다. 사회구조적 문제가 큰 부분이지요. 이 책의 진짜 내용은 바로 퇴사를 중심에 두고 사회적 이슈. 일자리. 교육. 회사와 개인의 역할들을 논의한 겁니다. 

빠르고 늦음의 차이가 있지만 직장인이라면 반드시 퇴사를 맞이합니다. 항상 퇴사를 준비하는 퇴준생이 되시길 바랍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