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선택삭제
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아기 소나무 (공감0 댓글0 먼댓글0)
<아기 소나무>
2011-11-25
북마크하기 곧은 아이 프로젝트 "인기 (공감0 댓글0 먼댓글0)
<인기>
2011-11-24
북마크하기 완자 초등 수학 4-1 (공감1 댓글0 먼댓글0)
<완자 초등 수학 4-1>
2011-11-24
북마크하기 희망의 단비가 내려요. (공감0 댓글0 먼댓글0)
<희망의 단비가 내려요>
2011-11-24
북마크하기 사랑듬뿍 초코초코 베이커리 (공감0 댓글0 먼댓글0)
<사랑 듬뿍 초코초코 베이커리 2>
2011-11-24
북마크하기 정호승 동시집 참새 (공감0 댓글0 먼댓글0)
<참새>
2011-11-24
북마크하기 안녕, 나의별 (공감0 댓글0 먼댓글0)
<안녕, 나의 별>
2011-11-24
아기 소나무 산하작은아이들 19
권정생 지음, 김세현 그림 / 산하 / 2010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작고하신 권정생 선생님의 작품을 읽고 있노라면 유년시절의
기억들과 동심으로 돌아간듯 합니다.
우리아이들에게 너무나 익숙한 강아지똥을 비롯 큰아이가 얼마전에
읽은 몽실언니까지..
주변의 흔함들속에서 선생님의 언어로 아이들을 위해 쓰신 아기 소나무..
아이들에게 전하는 메세지보다 어쩜 지금의 기성세대들에게
전하는 메세지가 더 큰 건 아닌지 생각해봅니다.
아이들에게는 잔잔한 호숫가의 물결처럼 아이들의 마음속에
잔잔히 퍼지는 감동과 찡한 감동을 주지만,
어른들에게는 왜 그렇게 살았느내고 따끔한 회초리를 주시는 것 같습니다.
어릴적 순순함과 때묻지 않는 동심은 어디로 사라지고 왜 지금의 모습이냐고..
아기 소나무를 비롯한 여러 동화들은 아이들이 즐겨 부르는 동요들처럼
아이들은 물론 마음은 물론 어른인 저에게도 많은 감동과 오래도록 여운을
남기는 것 같습니다..